2021년 13억원 들여 172가구 집수리 완료
주거취약계층 대상, 주거안정 및 주거수준 향상 힘써
남재선 | 기사입력 2022-01-10 10:28:23

[안동타임뉴스=남재선 기자]안동시는 국민기초생활보장 주거급여수급자가구의 주거안정과 주거수준 향상을 위해 2021년 13억 8천9백만 원의 예산을 지원하여 172가구의 수선유지급여사업을 완료하였다.

시는 지난 3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 대구경북지역본부와 수선유지급여사업 위․수탁 협약을 체결하고, 주거급여수급자 중 자가가구의 노후된 주택을 수선(집수리)하는 주거환경 개선사업을 추진해 왔다. 수선유지급여사업은 주택의 노후도 평가결과에 따라 주택보수 범위를 경․중․대보수로 구분하여 도배․장판, 단열․창호, 지붕․욕실 및 주방개량 등 수요자 희망에 따라 종합적인 주택개량을 지원하는 맞춤형 주거복지사업이다. 또한, 장애인과 만 65세 이상 고령자세대에 주거 약자용 주택 편의시설 설치도 지원하고 있다.

2022년 기초주거급여 선정기준은 기준중위소득 45% 이하에서 46% 이하로 범위가 확대되었으며, 읍․면․동행정복지센터에 연중 상시로 기초주거급여를 신청할 수 있다. 소득․재산조사를 통해 기초주거급여수급자로 선정된 자가가구는 자격취득일을 우선순위로 연간수선계획에 따라 당해 수선대상자로 확정되면 수선유지급여를 지원받게 되며, 2022년도 사업도 곧 추진할 예정이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