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제62주년 3·8민주의거 기념사 하는 황기철 국가보훈처장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2-03-08 16:47:04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황기철 국가보훈처장이 8일 대전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충청권 최초의 민주화 운동인 3·8민주의거 제62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기념사를 하고 있다.

이번 기념식은 ‘성큼 겨울을 뛰어 넘으리’라는 주제로 진행됐으며, 3·8민주의거 참가자, 황기철 국가보훈처장, 허태정 대전시장, 권중순 대전시의회 의장, 황인호 동구청장, 박용갑 중구청장, 정용래 유성구청장, 박정현 대덕구청장, 김연수 중구의회 의장, 정부 주요인사 등 60여 명이 참석했다.

대전3·8민주의거는 2018년 11월 충청권 최초로 국가기념일로 지정되었으며, 2019년부터는 국가보훈처 주관으로 기념식을 거행하고 있다. 2020년에는 코로나19 여파로 기념식이 취소됐었다.

1960년 3월 8일 민주당 선거유세에 맞추어 대전고 재학생 1,000여명의 시위를 필두로 3월 10일 대전상고 학생 600명이 거리로 나와 불의와 폭정에 맞선 대전지역 고등학생이 주도한 민주적 저항운동이다.

대전·충청권 최초의 학생운동이며, 지역 민주운동의 효시로 역사적 교훈과 가치가 크며, 대구 2·28운동, 마산 3·15의거와 함께 4·19혁명의 기폭제가 됐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