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박성효 전 대전시장, 안중기 전 시의원의 민주당 지지는 독자행동일 뿐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2-05-10 13:52:54
박성효 전 대전시장
박성효 전 대전시장 페이스북 캡처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박성효 전 대전시장이 지난 7일 국민의힘 지지자 2600여 명과 함께 허태정 대전시장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한다고 밝힌 안중기 전 대전시의원에 대해 ‘나와는 전혀 관계가 없는 일’이라는 입장을 명확히 밝혔다.

당일 허 예비후보와 캠프는 이를 보도자료를 통해 대대적으로 홍보했고, 이후 지지자들은 마치 박 전 시장 조직이 대거 허 예비후보 쪽으로 이동한 것처럼 지속적으로 호도하고 있다.

이와 관련 박성효 전 대전시장은 10일 페이스북을 통해 “며칠 전 민주당 지지로 돌아선 안중기 전 시의원은 시장선거 준비과정에서 조직분야의 일원으로 활동한 사실은 있지만, 탈당과 민주당 지지로 전환한 것에 대해서는 일체 사전협의나 상의한 사실이 없다"며 “이는 전적으로 안중기 전 시의원의 독자적 행동임을 분명히 밝혀둔다"고 못 박았다.

특히 일부 언론에서 사용한 ‘복심’이라는 표현에 대해서도 “적절치 않은 내용"이라고 불쾌감을 드러냈다.

이에 대해 이장우 대전시장 예비후보 캠프 측은 “안중기 전 시의원 개인의 입장을 마치 박 전 시장의 의중이 반영된 것처럼 호도하는 것은 잘못"이라며 “허 예비후보 캠프와 지지자들은 유권자의 냉엄한 심판을 받고 싶지 않다면 부디 자중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