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빅데이터가 입증하는 청송사랑화폐 발행 경제효과
김동진 기자 kdj007700@hanmail.net
기사입력 : 2022-05-27 13:21:34
화폐 활성화 이후 매출 45.3%, 소비진작효과 167.9% 증가↑

[청송타임뉴스=남재선 기자]청송군은 청송사랑화폐 발행 이후 2년간의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화폐 활성화(2021년 2월) 시기를 기점으로 지역 가맹점의 평균 매출이 45.3%, 소비진작효과가 167.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번 빅데이터는 경상북도가 SPpartners에 의뢰하여 분석한 결과보고서를 인용하였다.

청송사랑화폐는 청송군이 소상공인의 매출향상과 지역 내 소비촉진을 통한 상권 활력 회복으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2020년 1월 지역 금융기관과 판매대행 협약을 체결하고 지류형 80억원을 순수 군비로 최초 발행하였으며, 올해까지 총 누계발행액은 1,316억원이다.

빅데이터 분석 결과 해당기간(2020년 2월 ~ 2021년 12월) 동안 청송사랑화폐의 누적 결제금액은 690억원, 총 결제 건수는 약5.9만 건이었으며, 최대 결제 업종은 슈퍼마켓(37억원), 최대·최다 결제일은 월요일인 것으로 나타났다. 결제건수의 순위는 일반한식(5,214건), 농축수산물(2,623건), 주유소(2,261건) 순으로 집계됐다.

특히 청송군사랑화폐 활성화(2021년 2월) 전후 가맹점의 총 매출을 비교해 보면 약 45.3% 증가했다. 증가 업종을 증가율 순으로 나타내면 편의점, 비료/농약/사료/종자, 주유소, 농기계, 주류판매점으로 일상생활에 밀접한 업종이다.

또한 청송사랑화폐 발행과 함께 카드결제 증가액을 나타내는 소비진작효과도 평균 167.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주유소 소비진작금액이 312억원으로 증가율 344%, 일반한식은 217억원 369%, 슈퍼마켓은 76억원 220% 증가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소비진작효과는 주유소, 일반한식, 슈퍼마켓 등 일상생활과 밀접한 업종에서 주로 나타났으며, 이에 비해 청송사랑화폐 결제는 늘었으나 카드결제는 줄어든 소비대체효과는 가전제품, 당구장, 주방용구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빅데이터 분석 결과 평균 매출과 소비진작효과가 증가한 것은 청송사랑화폐가 지역 내 소비촉진을 통한 내수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는 점을 확실한 수치로 보여주고 있다.

아울러 청송사랑화폐의 역외 유입 분석 결과 외지인 결제 비율은 일반한식 38.2%, 주유소 34.2%, 슈퍼마켓 5% 순으로 조사되었으며, 유입 상위 3개 지역은 대구광역시 13.4%, 경기도 4.9%, 서울특별시 3.2%로 확인됐다.

광역시 경기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