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6.25전쟁 참전용사 화랑무공훈장 유가족 전수
남재선 기자 njs386@naver.com
기사입력 : 2022-06-08 19:24:50

[안동타임뉴스=남재선 기자]안동시는 8일 6.25전쟁에 참전해 무공을 세운 故김창식 육군 중사의 유족( 子 김경동씨)에게 국방부장관을 대신해 화랑무공훈장을 전수했다.

화랑무공훈장은 태극, 을지, 충무에 이은 4번째 무공훈장으로서 전투에 참가해 용감하게 헌신·분투하여 보통 이상의 능력을 발휘하거나, 다대한 전과를 올려 그 공적이 뚜렷한 유공자에게 수여를 하는 훈장이다.

이번 훈장수여는 6.25전쟁 당시에 무공훈장 수여가 결정됐으나, 당시의 급박한 전쟁상황 및 유공자의 전사로 훈장을 수여하지 못하고 71년이 지나 국방부 육군본부 6.25무공훈장 찾아주기 조사단과 연계·협업을 통해 유가족들에게 전수하게 됐다.

수훈자인 故김창식님은 육군 제61통신지원대대 통신부사관 직책을 맡으면서 국군 및 연합군의 명령 및 군사 기밀작전의 철저한 보안유지와 신속 정확한 전달을 통해 아군전세의 흐름에 긍정적 역할을 함으로써 후방적 지원에 크게 이바지하는 공을 세웠다.

경북타임뉴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