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대전 쾌속 광영교통망, 우수한 인프라 갖춘 39층 랜드마크 ‘대전자이르네’ 청약접수 순조롭게 완료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2-07-08 12:02:07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부동산 정책의 변화와 대출규제 등 변동요인에 발목이 묶여 부동산 시장의 관망세가 짙어지고 있는 상황 속, ‘대전스카이자이르네’ 주상복합 아파트가 어제인 7일, 2순위 청약접수까지 순조롭게 완료했다.

청약기간 내 84㎡A 타입 기준 최고 경쟁률 5.13대 1을 기록하고, 7월 13일에 당첨자를 발표한다. 이후 7월 17~20일까지 약 4일간 서류제출 기간을 갖고, 24~26일 3일간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대전스카이자이르네’는 대전광역시 동구 인동 72-1외 11필지에 건립된다.

지하 5층~지상 39층의 규모로 선호도 높은 84㎡ 단일면적으로 구성된 총 175세대 공급한다. 인근 단지 대비 초고층으로 조성돼 지역 내 랜드마크로 자리 잡을 것을 예상하고 있고, 보문산 뷰와 대전천 수변로를 조망할 수 있는 우수한 조망권까지 갖추었다.

또한 최고 경쟁률을 기록한 84㎡ A타입은 4BAY설계와 3면 발코니 확장에 따른 넓은 발코니 공간이 기본적으로 적용돼 발코니를 확장해 드레스룸으로 활용하거나, 거실을 더욱 넓게 사용하는 등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변화를 줄 수 있다.

단지 인근 인프라 또한 우수하다. 가톨릭대학교 대전성모병원과 중앙시장, 대형마트 등 의료 및 쇼핑시설이 자리하고 있으며 한밭종합운동장과 대전천 수변 산책로 등 여가시설과도 가깝다.

더불어 교통의 요충지 1호선 대전역이 806m 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직주근접성이 뛰어나다.

이외에도 서울~부산 경부선 KTX, 대전남부순환고속도로, 호남지속선, 경부고속도로를 쉽게 이용할 수 있으며, 차량이동 약 10분이면 판암 IC와 대전 IC로 진입이 가능해 쾌속한 광역교통망을 확보하고 있다.

특히 대전역 일대에 개발 사업이 진행되고 있어 단지의 수혜가 예상되고 있다.

대전 역세권 개발 사업은 총 92만㎡ 달하는 대전역 일대 초고층 랜드마크 주거타워와 프리미엄 비즈니스호텔, 복합 문화시설 마련을 통해 일자리 창출 및 유입인구 증가를 도모하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향후 전반적인 주거 인프라가 크게 향상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교통 호재 역시 줄지어 예정되어 있어 완공되는 경우 대전역은 교통의 허브로 거듭나게 된다. 오는 2027년 개통을 예정한 대전도시철도 2호선 인동역(가칭) 신설과 트램 연결, 2029년 대전도시철도 1호선 대전반석역~정부세종청사가 계획되어 있다.

한편 ‘대전스카이자이르네’ 주상복합 아파트의 견본주택은 대전광역시 동구 대전로 647에 위치하며 이곳을 통해 자세한 상담 및 문의가 가능하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