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어선 3,736척, 수산물 어획고 연간 4천억원 신안군 & 가세로 태안군수 해상풍력만 보이나...
임종환 기자 biena@daum.net
기사입력 : 2022-08-04 09:45:35

[서산•태안타임뉴스=임종환기자 행정토크 1보] 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인구 3만8천명에 불과한 신안군은 재정자립도 6%(2022년 기준)에 해당하나 3,736척의 어선을 보유하고 있으며, 군이 공개한 수산물 어획고만 410,581,821,000원(4천억) 에 상당하다. 는 자료를 공개했다.

공개된 논문이 아니더라도 인간의 삶의 질과 행복 만족도는 생업의 의존성(subjection)에 있다. 는 정통성을 확인해 준 대표적인 사례로 확인된다.(KOSIS 통계청 자료, 신안군청 통계 참조)

그럼에도 불구하고 지난 2일 가세로 군수는 ①“태안군 재정자립도 10%에 불과하여 뭔가는 해야 한다" 고 강조했다. 이어 삼면이 바다라는 곳에 해상풍력을 설치해야 한다. 는 의도를 담아 ②‘신안군은 태양광 에너지 목표액 600만 원이나 된다’ 면서 ③ ’우리는 100만 원에 불과하다‘ 는 등 해상풍력 사업 추진 계획을 강행하겠다. 는 의지를 표명했다.

이 지점에서 가세로 군수는 오류(誤謬) 또는 왜곡될 수 있는 인식을 군민에게 심어주고 있다. 첫째 신안군은 해상풍력이 아닌 태양광이며 이미 평야지대에 부합한 육역에 설치됐다. ②안 왜곡이다. 둘째 해상풍력(자연에너지)으로 전 군민 100만원 지급 추진은 가시화에 들어오지 않았다. ③안 왜곡이다.

펙트는 태안군 의회다 ’신재생에너지 관련 조례를 개정 또는 폐지하겠다‘ 는 의지를 표명했다.(2022.07.29. 11:00시 해상풍력 반투위 군의회 토론회 참조)

덧붙혀 수산물 어획고만 4천1백억 원에 달하는 신안군 대비 연간 태안군 총예산은 약6천400억 원에 불과하며, 2019년 군이 공개한 수산물 어획고는 72,098,901,000원으로 약720억 원 정도로 신안군과 600% 상당의 격차가 벌어지는 Fact를 제시한다.(2020년 태안군 통계연보 참조)

신안군을 잘 안다는 안면도 모 선원은, ’어선관리 확충 지원책 마련, 수산법만 잘 활용해도 신안군을 넘어설 수 있는 지역이 태안이다’ 라고 밝히며‘우크라이나 전쟁이 식량 전쟁임을 알지 못하는 가세로 군수의 발언은 공익기업 및 거대기업에 1억2천 만 평방미터에 달하는 해수면을 해상풍력발전에 넘기겠다. 는 집착 외 바다나 관광을 살리겠다는 의지는 일체 보이지 않는다’고 개탄했다.

이에 본지는 태안군 공보실 및 군수의 기자회견 중 공식 발표한 내용을 토대로 경험할 수 없는 개념을 넘어선 오류적 추정을 앞세워 군민을 선동하는 발언은 지양해야 한다. 는 판단하에 그 문제점 및 개선안을 기자의 행정 토크(talk) 형식으로 연속 연재키로 정했다.

우선 이번 행정토크 1보에서 군수의 주장인 ①“태안군 재정자립도 10%에 불과하여 뭔가는 해야 한다" △ Fact인가? △ 오류(誤謬)인가? 군민의 분별 기준으로 삼기를 바라며 도표를 제시한다.

<도표 1>

연 도

2018

2019

2020

2021

2022

행정구역별

재정 자립도 =세입과목 개편 후 = <단위%>

태안군

13.9

13.9

13.0

12.5

10.8

신안군

6.0

6.2

6.6

6.4

6.7

서산시

30.3

28.2

24.7

20.1

22.6

위 통계청이 공개한 위 도표에 따르면, 2017년 가세로 군수 입성시 재정자립도는 13.9% 상당했다. 이후 2020년 마이너스 0.9% 하락, 2021년 마이너스 0.5%, 2022년 마이너스 1.7%로 3년 연속 마이너스를 기록한다. 2018년 대비 2022년 총3.1% 추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럼에도 이날 가세로 군수는 ‘지난 4년간 많은 국책사업을 유치해 다양한 분야에서의 성장 가능성을 확인했다’고 주관성을 갖고 칭찬했다. 반면 민선7기 재임 기간 100%를 기준할 시 태안군 재정자립도는 마이너스 25%나 하락했다.

이와 같은 점을 인식한 가세로 군수는 기자의 질문에 (재정자립도가 낮으니) ①“태안군 재정자립도 10%에 불과하여 뭔가는 해야 한다" 라고 답변했다.

이 사실을 알고 있는 태안읍내 전 박조합장은“정부 예산은 증액된 성과를 달성했다고 공표하고 재정자립도는 마이너스 25% 다운을 기록했으니 뭔가는 하겠다. 는 군수의 말을 신뢰할 수 있겠는가"라며 “아무것도 하지 않고 적당한 때를 기다리는 것이 상책일 것"이라고 성토한다.

인구 17만4000명에 달하는 서산시의 경우에 2018년 재정자립도 30.3%에서 4년만인 2022년 22.6%로 낮아졌다. 더구나 충남 최다 산업단지를 보유한 서산시 대비 태안군 재정자립도는 중요하지 않다는 의미다. 한편 충남 전체 평균 33.1%에 달했고 15개 시군 중 태안의 재정자립도는 11위에 머물렀다.

충남타임뉴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