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계룡건설, 베트남 첫 진출 흥옌성 클린 산업단지 계약 체결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2-08-26 10:17:17
미얀마 산업단지 참여이후 두 번째 한국형 산업단지 조성계약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계룡건설은 베트남 현지 업체와 함께 한-베 경협산단 합작법인인 ‘VTK(Vietnam Together Korea)’가 발주한 ‘베트남 흥옌성 클린 산업단지 단지조성 및 인프라시설공사’ 1단계 사업에 대한 605억원 규모 시공 계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본 산업단지는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동남쪽으로 약 30km 떨어진 흥옌성에 143ha(약 43만평) 규모로 건설되며, 발주처인 ‘VTK’는 한국 측 한국토지주택공사(LH) 컨소시엄과 베트남 TDH Ecoland가 투자한 합작법인으로서 자력으로 베트남 진출이 어려운 국내 기업을 위한 한국형 산업단지를 조성하기 위하여 설립었으며, Covid-19 팬데믹으로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사업을 안정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에 앞서,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7월 베트남 현지에서 흥옌성 클린 산업단지 착수식을 진행하고 산단개발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였다.

본 산업단지의 실착공은 2022년 9월로 예정되어 있으며, 올해 11월에 한-베 3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착공식 행사도 계획하고 있다. 해당 사업의 공사기간은 착공일로부터 24개월 이다.

본 산업단지는 계룡건설의 첫 베트남 진출 사업으로 향후 베트남 내 다양한 사업에 참여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하게 되었다. 계룡건설은 향후 흥옌성 클린 산업단지 후속 사업(2단계, 3단계)에도 참여할 계획이다.

앞서 계룡건설은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 공사계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해당 사업의 발주처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직접 미얀마 현지 정부와 합작하여 설립한 ‘KMIC(Korea Myanmar Industrial Complex)’로서 향후 후속사업도 계획하고 있다.

계룡건설 관계자는 국내 다수의 산업단지 개발경험과 우수한 시공능력을 바탕으로 미얀마,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뿐만 아니라, 다양한 해외시장의 한국형 산업단지 개발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