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해학의 미학이 담긴 경상북도 도립무용단 ‘춤, 춤향가’상연
남재선 기자 njs386@naver.com
기사입력 : 2022-09-19 15:31:16

[안동타임뉴스=남재선 기자]경상북도가 주최하고 경상북도 도립무용단과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이 주관하는 ‘경상북도도립무용단 제11회정기공연 – 춤, 춘향가’공연이 22일 저녁 7시 30분 웅부홀에서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우리나라 판소리 다섯 마당 중 가장 예술성이 높은 판소리 대표작으로 꼽히는 해학의 미학이 담긴‘춘향가’를 소재로 ‘판’과 ‘소리’의 언어적 의미에 청각적 감성과 섬세한 극적 표현을 춤으로 형상화하는 공연이다.

‘춘향가’의 소리꾼이 표현하는 이몽룡과 춘향의 사랑과 이별을 춤으로 감상할 수 있도록 말하는 소리, 보는 소리, 듣는 소리, 판소리 등 4장으로 춤을 시각화해 표현한다.

경상북도 도립무용단은 1992년 경북 도립국악단 내 무용팀으로 출발해 2017년 전문 무용단으로 승격됐다. 우리 춤의 아름다운 멋과 흥으로 경북문화의 정체성이 표현되는 다양한 창작 활동으로 경북 도민들의 정서순화 및 문화에 대한 욕구를 만족시키고자 노력하고 있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기획공연‘경상북도도립무용단 제11회정기공연 – 춤, 춘향가’관람료는 전석 무료 및 5세 이상 관람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054-840-3600)로 문의하거나 안동문화예술의전당 홈페이지(http://www.andong.go.kr/arts)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경북타임뉴스
광역시 경기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