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박성재 전남도의원 “국비 보조금 철저한 관리로 반납사례 없어야"
오현미 기자 myhy329@hanmail.net
기사입력 : 2022-09-20 12:51:28
전남도교육청 보조금 불용액 최소화, 채무상환금액 신속히 완료해야

[전남타임뉴스=오현미 기자] 전남도의회 박성재 의원(무소속,해남2)은 지난 19일 전남도교육청 2021회계연도 결산심사에서 “교육분야 모든 사업에 대한 철저한 관리로 국비보조금 반납사례는 없어야 한다"고 말했다.

박성재 의원은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귀하게 쓰라고 어렵게 확보한 예산이 코로나19로 인한 사업포기, 낙찰차액 등 사유로 많은 예산이 다시 반납되고 있다" 며 “도교육청이 초기에 추산을 잘 해서 잔액 발생이 없도록 면밀히 대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특히, “학교의 신·개축으로 민간자본을 투자하여 임대와 이자를 지불하고 있는 상황에 채무액을 하루빨리 완료해야 한다"며 “예산 활용계획을 잘 세워 효율적인 예산 집행을 할 수 있게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박성재 전남도의원은 “결산 검사는 부적정한 집행이나 낭비적 요인은 없었는지 등을 종합적으로 점검하는 중요한 업무이다" 며 “예산을 집행할 때 전남도청과 전남교육청이 협력해 효율적인 예산이 집행될 수 있도록 살펴 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박성재 의원은 제12대 전남도의회 무소속으로 당선돼 교육위원회위원, 윤리특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특히 지속 가능한 농어촌을 위해 마을공동체 지원사업을 강화해 어르신들의 제2성장기를 돕고 보편적 교육지원 정책을 펼치기 위한 의정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다.

 

 

전남타임뉴스
광역시 경기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