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타임뉴스=남재선 기자예천박물관은 이달 20일부터 10월 30일까지 해외로 유출되었다가 환수된 우리 문화재를 주제로 ‘2022년 가을 작은 전시’를 개최한다고 예천군은 밝혔다.

이번 작은 전시회는 최선일씨가 일본 내 경매사이트에 출품되거나 민간에서 거래되던 유물들을 사비로 매입해 국내로 들여온 ‘토기유개고배’, ‘청자완’, ‘백자청화수자화문소호’ 등 유물 10점을 전시함으로써 국외 소재 우리 문화재에 대한 관심과 소중함을 인식시키는 자리로 꾸며질 예정이다.

최선일씨는 환수유물을 활용하는 차원에서 (사)한국국외문화재연구원을 통해 예천박물관에 유물을 기탁했으며 일본으로 반출된 우리 문화재를 수집해 교토 고려미술관을 설립한 예천 출신 고(故) 정조문(鄭詔文, 1918~1989) 업적을 국내에 알리는 데 앞장선 인물이라고 전했다.

2022-09-20 16:14:51
고국 땅을 다시 밟다’작은 전시회 열어
타임뉴스 (https://www.timenews.co.kr)
[ 타임뉴스   news@timenews.co.kr ] 2022-09-20 16:14:51
Copyright (c) 타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