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춘천시 원도심 핵점포 11개 선정…새 단장 후 손님맞이 준비 끝
김성수 기자 royalfish2022@naver.com
기사입력 : 2022-11-02 11:01:24
- 새단장 기념 11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구매 고객 대상 행사 마련 -
〔춘천타임뉴스=김성수 기자〕 강원 춘천시가 춘천의 원도심을 대표할 수 있는 점포 11개를 선정했다.

<사진 타임뉴스 *재배포 DB금지>

춘천시는 지난 8월 원도심 내 점포를 대상으로 핵점포 지원 사업자를 모집했다. 이후 대상자 중 시는 사업자의 의지, 점포의 차별성, 성장잠재력, 환경개선 계획의 적정성 등을 4차에 걸쳐 평가한 후 총 11개의 핵점포를 선정했다.

핵점포란 일정 상권 내에서 가장 손님을 모으는 능력이 높은 점포로 대형 유통센터나 대규모 또는 브랜드 인지도가 높은 매장 등이다.

핵점포로 선정된 원도심 내 점포는 ▲명동 ‘독일안경원’, ▲브라운 5번가 ‘유하’, Flower 소중한날 ▲새명동 ‘독일제빵’ ▲요선동 ‘새미골 추어탕’ ▲육림고개 ‘카페 처방전’ ▲제일종합시장 ‘경안청과’ ▲중앙시장 ‘낭만국시’, ‘길성식당’ ▲지하도상가 ‘돈카돈까’, ‘저스트 피자’다.

원도심 내 11개 핵점포는 그동안 경영혁신 및 환경 개선 컨설팅을 받고, 환경개선을 진행했으며, 11월 초에 모두 새롭게 손님을 맞이할 채비를 마쳤다.

새단장을 한 핵점포는 점포 홍보와 경영 혁신을 지속하며 원도심 상권을 대표하는 스타 점포로 거듭날 것으로 예상된다. 그 출발점으로 이번 11월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구매 고객 대상 ‘꽝 없는 뽑기 이벤트’가 펼쳐진다.

핵점포에서 2만원 이상 구매하면 춘천사랑상품권, 해당 점포 상품교환권, 고급 텀블러와 에코백 등 푸짐한 선물을 받을 수 있다. 이 행사는 11개 핵점포에서 물건을 구매하고 보물을 뽑으면 등위에 따라 경품을 바꿔 가는 순으로 진행된다.

경품은 춘천지하도상가 중앙광장과 전통시장 고객쉼터에서 바꿀 수 있다. 이 행사를 통해 핵점포는 물론 원도심 상권 전체가 홍보되는 것은 물론 동반 매출 상승도 기대되고 있다.

한편 춘천원도심 상권르네상스사업은 중소벤처기업부와 강원도, 춘천시가 2025년까지 총 120억 원을 투자해 춘천 원도심인 봄나들거리(중앙시장, 제일시장, 명동, 육림고개, 브라운5번가, 지하상가, 조운동, 요선동)를 활성화하는 사업으로 올해 2년차를 맞아 추진되고 있다.

강원타임뉴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