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경주엑스포,‘플라잉’일본관객을 사로잡다
전찬익 기자 jci471129@hanmail.net
기사입력 : 2022-11-19 07:16:01

일본 관객을 공략하기 위해 일본 투어공연에 나선 경주엑스포대공원의 상설공연 플라잉 일본관객을 사로잡고 있다.

플라잉은 지난 1030오이타 공연을 시작으로 124일까지 후쿠오카, 기타큐슈, 삿포로, 도쿄(하치오지), 나고야, 도쿄(나까노), 요코하마, 우쯔노미야 19 도시를 돌며 투어공연을 진행 중이다.

이번 일본 투어공연에서 플라잉오이타 공연에 1.700명의 관객이 찾은 것을 비롯 후쿠오카 1.600, 기타큐수 1.500, 구마모토 1.300, 야마나시 1.500, 아사히카와 1.300, 삿포로 1.300, 코시가야 1.200명 등 연일 성황을 이루고 있다.

14일 현재까지 11,000여 명의 일본 관객들을 만나며 성공적인 공연을 이어가고 있어, 당초 이번 투어 기간 동안 3여 명의 일본 관객을 맞이하겠다는 목표는 무난히 달성할 전망이다.

가족이 함께 즐길 있는 공연인 플라잉은 신라의 화랑 도망간 도깨비를 잡기 위해 현대의 고등학교로 시간을 이동하며 벌어지는 좌충우돌 해프닝을 기계체조, 리듬체조, 비보잉, 치어리딩과 이번 일본 투어 공연을 위해 태권도와 비트박스까지 다양한 코믹적인 요소를 유쾌하게 다룬 넌버벌 퍼포먼스다.

플라잉을 연출한 최철기 총감독은 플라잉에 대한 일본 관객들의 반응이 기대 이상으로 좋아 기쁘다이번 투어 공연을 통해 얼어붙은 한국과 일본의 정치적 상황을 문화예술로 물꼬를 트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전했다.

2011 경주세계문화엑스포 주제공연으로 처음 선보인 플라잉은 경주 상설 공연을 포함해 터키, 싱가포르, 홍콩, 대만, 인도네시아, 중국 해외 7개국과 국내 61 도시를 순회하며 2,000회가 넘는 공연으로 누적 관람객 90만명이라는 보기 드문 대기록을 갖고 있는 한국대표 공연 콘텐츠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