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대전경찰, 화물연대 24일 자정기해 운송거부 돌입...엄정대응 방침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2-11-23 15:49:55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경찰청은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화물연대본부가 24일 0시부터 무기한 운송거부를 예고함에 따라 엄정대응 방침을 밝혔다.

대전경찰청은 23일 “화물연대의 전국 동시 운송거부에 따라 적법하게 개최하는 집회는 보장하되 물류 운송방해 등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법과 원칙에 따라 엄정 대응하겠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라 경찰은 경찰관기동대와 경비‧정보‧수사‧형사‧교통‧지역경찰 등 가용 경찰력을 총동원해 주요 물류거점지역에 배치한다.

특히 화물연대가 주요 사업장과 교차로 주변에서 비조합원 차량 운송방해, 차로 점거, 운전자 폭행, 차량 손괴 등 불법행위가 있을 경우 현장검거를 원칙으로, 주동자는 끝까지 추적해 사법처리 한다는 방침이다.

차량을 이용한 불법행위자는 견인조치와 함께 지자체와 합동단속을 통해 운전면허 정지와 취소 등 행정처분도 내린다고 밝혔다.

대전경찰청은 “평화적 집회시위는 보장하되 법과 원칙에 따라 일관된 기준으로 엄정하게 대응할 예정"이라며, 피해나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적극적인 112신고도 당부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