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영일만항 인입 철도’ 운행 재개, 영일만항 물동량 회복 신호탄
전찬익 | 기사입력 2023-01-17 16:50:18
[포항타임뉴스=전찬익기자] 포항시는 1년 반 동안 중단됐던 ‘포항 영일만항 인입 철도’가 16일부터 운행을 재개했다고 밝혔다.

‘포항 영일만항 인입 철도’는 지난 2021년 5월 상업 운행을 시작했으나, 코로나19의 여파로 철도운송 물동량이 감소해 지난해 5월 중단된 바 있다.

‘인입 철도’란 화물 수출입이 가능한 항만과 철도를 직접 연결한 철도 물류 수송망으로 포항 영일만항 인입 철도는 포항역에서 영일만항역을 연결하는 11.3㎞ 단선철도로 국비 1,696억 원이 투입돼 지난 2019년 11월 개통됐다.

이번 영일만항 인입 철도를 통해 운송되는 품목은 동남아에서 수입되는 우드펠릿으로 영일만항역에서 상차돼 중앙선을 이용해 강원권 화력발전소로 납품되는 우드펠릿이다.

영일만항 인입 철도는 운영 초기 주 3회 운행으로 시작해 3월부터는 주 5회로 확대 운행할 계획이다. 1회 운송량은 38TEU(19량)로 월평균 760TEU를 운송하게 된다.

유호성 해양항만과장은 “코로나19와 러시아 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물동량이 감소한 가운데 이번 인입 철도 운행 재개를 통해 영일만항 물동량 회복의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포항지방해양수산청과 함께 영일만항 항만배후단지 개발 및 분양, 국제여객터미널 건설 등 항만 인프라를 지속 개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포항시는 러시아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중단된 일본 마쯔다 자동차 KD(Knock Down: 부품 형태로 수출해 현지에서 조립하는 방식) 물동량을 대신할 수출 중고 자동차 물동량을 유치한 바 있으며, 신규 물동량 유치를 위해 새로운 컨테이너 항로 개설을 추진하고 관련 선사 및 물류기업과 업무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포항 영일만항역을 지나고 있는 인입 철도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