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키스컴퍼니, 소주 신제품 ‘선양’ 유통 본격화
국내 최저 도수, 최저 칼로리 소주 ‘선양’ 대전·충남·세종 중심으로 판매 시작
홍대인 | 기사입력 2023-03-14 09:58:05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맥키스컴퍼니가 창립 50주년을 맞아 새롭게 출시한 ‘선양’소주 유통을 본격화했다고 14일 밝혔다.

소주시장에서 ‘제로 슈거’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신제품 ‘선양’소주가 시장에 뜨거운 주목을 받고있다. 출시와 동시에 소비자와 유통가의 관심과 문의가 쇄도하자 ‘선양’ 출고에 박차를 가하며 유통을 본격화하는데 집중하고 있다.

특히 대전·충남·세종을 중심으로 주요 상권의 업소에 빠르게 입점 중이다. 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 농협과 같은 대형마트와 GS25, CU,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등 주요 편의점 등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점차 유통을 확대할 예정이다.

신제품 ‘선양’은 50년 소주 제조 전문 기술력을 바탕으로 국내 최저 도수 14.9도와 최저 열량 298kcal(360ml)를 구현한 제품이다. 지난 2일 대전 신세계백화점에서 이색적인 팝업스토어를 운영하며 소비자는 물론 주류업계의 이목을 끌었다.

‘제로 슈거’ 제품으로 열량과 도수를 대폭 낮췄음에도 ‘맛있는 소주’라는 평가와 함께 젊은 층과 여성소비자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장기간 숙성, 보관한 쌀·보리 증류원액을 첨가해 풍미를 높이고, 특허기술인 산소숙성촉진공법을 적용해 부드러우면서도 소주 본연의 깔끔한 맛을 살렸기 때문이란 분석이다.

차별화된 디자인과 둥글둥글한 패키지, 특히 현재 시판 중인 소주 중 유일하게 ‘크라운 캡(Crown Cap)’을 적용, 병따개로 따서 마시는 특별한 즐거움도 젊은 층의 시선을 사로잡은 것으로 보인다.

맥키스컴퍼니 고봉훈 마케팅팀장은 “창립 50주년을 맞아 선보이는 선양은 소주의 깔끔한 맛은 살리고, 낮은 도수와 칼로리로 부담은 줄여 국내 소주시장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만큼 앞으로도 소주 트렌드를 선도하는 브랜드로 나아가겠다"며, “제품 유통은 충청권을 시작으로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