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신 중구청장, ‘나라키움 대전통합청사’ 건립은 중구 재도약의 발판
대전 중구, ‘나라키움 대전통합청사’ 건립 현안 점검 보고회 개최
홍대인 | 기사입력 2023-05-04 08:20:08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 중구(구청장 김광신)는 3일 구청에서 중구 재도약의 주춧돌이 될 ‘나라키움 대전통합청사’건립에 대한 현안 점검 보고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기획재정부에서 캠코에 위탁해 진행 중인 나라키움 대전통합청사는 舊 충남경찰청 부지(선화동 287-1)에 지하 2층, 지상 9층, 연면적 33,232㎡ 규모로 건립해 2025년 4월 준공 후 정부 기관 4곳이 입주할 예정이다. 입주 기관은 대전중부경찰서, 대전세무서, 대전지방교정청, 위치추적대전관제센터로, 관련 종사자는 500명에 달한다.

계룡건설산업(주) 외 4곳이 공동도급하고 건설사업관리(CM)는 (주)신화엔지니어링종합건축사사무소가 맡아 진행했다. 그간 중구는 발 빠른 사업추진을 위해 건설사와 긴밀히 협조해 건축물 해체, 건축허가 등 관련 절차를 차질없이 마무리해 올 4월 착공했다.

이날 보고회는 BIM(Building Information Modeling, 3D 가상공간 설계) 설계 시현, 드론 기술을 이용한 입체영상을 통해 공사 현장에서 직접 보는듯한 생동감 넘치는 브리핑으로 참석자들의 이해도를 높였다. 또한, 완성도 있는 사업 진행을 위해 안전·품질관리는 물론 소음과 교통 장애로 인한 주민 불편 최소화에 대해 상호 의견을 나누었다. 특히 지역대표 건설사로서 계룡건설산업(주)가 지역업체 하도급률 75% 이상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광신 중구청장은 “나라키움 대전통합청사 건립은 중구 재도약을 위한 중요사업인 만큼, 행정력을 집중시켜 공사 관계자와 함께 사업을 차질없이 마무리하고 경제적 파급효과를 가져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구에는 나라키움 대전통합청사 건립뿐만 아니라 베이스볼 드림파크 건립, 대전 제2 수목원을 포함한 보문산 관광 개발사업, 도시철도 3호선 건설, 대전도심융합특구 등으로 변화되고 발전될 중구의 모습이 가시화되고 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