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군용비행장 소음 피해보상금 26억원 8월부터 지급
임종환 | 기사입력 2023-05-18 09:51:37
군용비행장 소음 피해보상 지역 소음 대책심의위원회 [서산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타임뉴스] 임종환 기자 = 충남 서산시가 군용비행장 주변 주민들에게 소음 피해보상금 26억원을 지급한다.

서산시는 군용비행장 소음 피해보상 지역 소음 대책심의위원회를 열어 지급액을 결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올해 지급액은 지난해분과 그동안 신청하지 못한 주민의 2020∼2021년도분이다.

올해 시에 접수된 군용비행장 소음 피해보상 신청 건수는 1만건, 총보상액은 26억원이다.

대상은 2020년 11월 27일부터 지난해 12월 31일까지 소음 대책 지역에 주민등록 주소를 두고 실제 거주한 주민이다.

보상액은 소음 영향도에 따라 1종 1인당 월 6만원, 2종 4만5천원, 3종 3만원이다. 전입 시기 등에 따라 감액될 수 있다.

오는 8월 말부터 지급한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