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한우농장서 또 구제역 발생 9개 시군서 최고인 '심각'으로 상향
이승근 | 기사입력 2023-05-19 08:07:31

구제역 상황 주시하는 농식품부 [연합뉴스 자료 사진]

[타임뉴스] 이승근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는 전화 예찰 중 청주시의 한우농장에서 구제역 의심 가축을 발견했다, 정밀 검사를 진행한 결과 구제역임을 확인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로써 지난 10일 이후 국내에서 발생한 구제역 사례는 11건으로 늘었다.

이 중 9건은 청주시에서, 2건은 충북 증평군에서 발생하여 방역 당국은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해 해당 농장에 초동방역팀과 역학조사반을 파견해 출입을 통제하고 소독, 역학조사 등을 진행 중이다.

이날 확인된 농가에서 사육 중인 소를 긴급행동지침(SOP) 등에 따라 살처분할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또 구제역이 발생한 청주, 증평뿐 아니라 인접 시·군인 대전, 세종, 충북 음성·보은·괴산·진천군, 충남 천안시 등 총 9개 시군에서 위기 단계를 '주의'에서 최고 단계인 '심각'으로 두 단계 상향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