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전 0시 축제’ 버스노선 조정 등 교통통제 대책 마련
교통대책 협의회 열어 교통통제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홍대인 | 기사입력 2023-05-25 17:58:08
대전 0시 축제 교통통제 대행 용역 중간보고회(대전시 제공)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시(시장 이장우)는 25일 시청에서 오는 8월 개최되는 ‘대전 0시 축제’의 체계적인 교통통제 대책 마련을 위해, 교통대책 협의회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용역 중간보고회를 가졌다.

시는 축제로 인해 대전역에서 옛)충남도청 구간 1km 도로가 전면 통제됨에 따라, 지난 3월부터 전문가, 유관 기관·단체 실무자 21명으로 구성된 교통대책 협의회를 구성해 대책을 마련해 오고 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시민 불편 해소와 원활한 교통흐름 확보를 위해 ▲교통통제 구간 설정 ▲시내버스 28개 노선 우회 방안 ▲지하철 운행시간 연장 및 증편 운행 ▲교통통제 인력 배치 ▲셔틀버스 운행 ▲시민 사전홍보 강화 등에 대한 대책을 논의했다.

또한 위원들은 ▲교통약자의 행사장 접근 편리성 도모 ▲자전거·킥보드 등 개인형 이동수단(PM) 대책 ▲지하철역 인파 밀집에 따른 분산 방안 ▲교통량 분석을 통한 체계적인 통제 대책도 마련할 것을 주문했다.

시는 위원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교통통제 종합계획을 수립하는 한편, 경찰서, 버스·택시운송사업조합, 모범운전자회 등 교통 관련 유관 기관·단체와의 협력체계도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대전시 고현덕 교통건설국장은 “시민들이 불편없이 축제를 즐기기 위해서는 두리뭉실한 대책이 아닌, 분야별로 촘촘하고 구체적인 통제 대책이 필요하다"며 “교통 관련 기관을 포함해 모든 가용자원과 행정인력을 총동원해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 0시 축제는 오는 8월 11일부터 17일까지 7일간, 대전역에서 옛)충남도청 구간 1km 도로를 통제하고 중앙로와 원도심 상권 일원에서 개최된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