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혁신 정책페스티벌에서 ‘3대 핵심 슬로건’으로 백년대계 설계
김민수 | 기사입력 2023-07-11 20:52:22
▲ 영암군이 민선 8기 1주년 기념 영암군 혁신 정책 페스티벌에서 '3대 핵심 슬로건'과 '입체형 캐릭터'를 발표했다.(사진제공=영암군)

[영암타임뉴스]김민수 기자 = 전남 영암군이 지난 3일 영암실내체육관에서 개최한 민선 8기 1주년 기념 영암군 혁신 정책페스티벌 에서 ‘3대 핵심 슬로건’과 ‘입체형 캐릭터’를 발표했다.

최초로 공개한 영암군의 슬로건은, ‘대한민국 혁신수도’ ‘청년기회도시’ ‘마한의 심장·생태힐링도시’이다.

월출산을 형상화한 새로운 디자인에 세 슬로건을 담아 이날 퍼포먼스와 함께 영암군민에게 공개하며 새로운 혁신영암으로의 도약을 알렸다.

먼저, ‘대한민국 혁신수도’는 많은 이들이 희망을 만들고, 지역순환경제의 모범으로 도약하는 의미를 담은 슬로건이다.

두 번째, ‘청년기회도시’는 ‘청년이 머무르게, 돌아오게, 들어오게’ 하자는 의미를 담았다.

세 번째, ‘마한의 심장·생태힐링도시’는 마한의 유산을 활용해 생태자원을 보존하고 탄소중립 실천으로 삶의 질과 소득을 높이는 생태 슬로건이다.

3개의 슬로건을 기초로 영암군은 혁신과 변화로 청년활력도시와 지역순환경제, 생태문화도시를 구축하고 영암의 새로운 미래 100년 설계한다는 구상이다.

이 밖에도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 5월부터 개발에 들어간 월출산국립공원 깃대종인 남생이를 홀로그램으로 새롭게 공개했다.

남생이 캐릭터는 앞으로 농산물 마케팅 강화, 관광상품 개발 등에도 널리 활용돼 지역소득 창출과 대내외 인지도 제고에도 기여한다.

영암군은 메인 캐릭터인 남생이를 필두로 서브 캐릭터인 달토끼와 월출산을 형상화한 이미지까지 선보였다.

캐릭터 명칭과 디자인, 스토리텔링 분야에서 군민 의견을 수렴해 대한민국에서 가장 사랑받는 캐릭터로 자리매김한다는 복안이다.

우승희 영암군수는 “대한민국 혁신수도, 청년기회도시, 생태힐링도시 영암은 군수 혼자만이 아니라 반드시 군민과 함께 힘과 지혜를 모아야 해낼 수 있다"며 “새롭게 선보인 3개의 슬로건과 함께할 영암의 새로운 미래 100년을 위한 ‘혁신과 변화’의 길에 깊은 관심과 적극적인 성원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