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영주사랑상품권 예산소진에 따른 할인판매 11월부터 중단
예산이 확보되는 내년 1월부터 할인 판매 재개, 할인 없는 일반 구매는 가능
김희열 | 기사입력 2023-10-31 23:58:30

[영주타임뉴스] 김희열기자 = 영주시(시장 박남서)는 지역 내 소비촉진 및 자금의 역외 유출 방지를 위해 실시한 영주사랑상품권을 할인지원 예산 조기 소진으로 11월 1일부터 할인판매를 중단한다.

영주사랑상품권 할인지원 예산 조기 소진으로 11월 1일부터 할인판매 중단 (사진 영주시)
영주사랑상품권은 구매금액의 10% 할인받을 수 있는 지역상품권으로 영주시 내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하며, 2019년부터 발행된 영주사랑상품권은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자 노릇을 했다.

영주시는 올해 영주사랑상품권을 900억 원 규모로 발행해 농협, 새마을금고, 우체국 등 판매대행점 59곳에서 할인판매를 진행해왔다.

예산 조기 소진의 원인은 2023년 코로나 위기경보 하향에 따른 대면 쇼핑의 증가, 설 연휴 구매 한도 상향으로 인한 영주사랑상품권 판매량 및 사용량이 증가했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물가가 급등하면서 시민들의 경제적 부담이 가중되면서 10% 할인 혜택이 일상생활에 큰 도움이 된 것으로 파악됐다.

영주시는 영주사랑상품권 할인 판매를 예산이 확보되는 내년 1월부터 재개할 예정이며, 할인 없는 일반 구매는 중단없이 가능하다.

현재 영주사랑상품권의 가맹점 수는 5516곳으로 마트, 음식점, 약국 등 다양한 업종에서 상품권을 이용할 수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