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치매안심센터, 배회감지기 무상대여 지원사업 확대
오현미 | 기사입력 2023-11-30 18:22:40

▲배회감지기.(사진제공=곡성군치매안심센터)

[곡성타임뉴스] 오현미 기자 = 전남 곡성군이 치매안심센터에서 치매노인 실종 문제에 대응하기 위해 배회감지기를 자체 구입해 무상으로 대여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이 사업은 매년 급증하고 있는 치매노인 실종 사고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지난 2018년도부터 경찰청과 협력해 시행하고 있다. 위치 확인이 가능한 단말기를 보급해 경찰의 수색기간을 단축하고 환자 가족 부담을 줄이기 위한 목적이다.

사업대상자는 보호자가 있으면서 곡성군에 거주하는 치매환자다. 센터는 전용 단말기를 대여해 주고 통신요금을 지원한다. 신청을 희망하는 사람은 치매안심센터로 문의 후 스마트폰과 대상자의 가족관계증명서를 지참해 센터에 방문하면 된다.

배회감지기는 손목시계형으로 돼 있다. 보호자는 모바일 앱을 통해 대상자의 위치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대상자는 응급 버튼을 눌러 보호자에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다. 또한 사용자의 심박수, 산소포화도, 활동량, 수면패턴 등 건강관리 기능도 함께 제공돼 건강 모니터링이 가능하다.

또한 센터는 배회감지기의 배터리 방전으로 인한 불편함을 보완하기 위해 치매 환자의 지문, 사진, 보호자 연락처를 경찰서에 사전 등록하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와 함께 옷에 부착 가능한 인식표 80매를 추가로 제공해 치매 환자의 안전 보호망을 더욱 강화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