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3대 하천 하상도로 진입로 ‘원격 자동 차단시설’ 설치
CCTV·문자 전광판 등 침수 예견 및 안내로 안전사고 획기적 예방 기대
홍대인 | 기사입력 2023-11-30 19:37:05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시(시장 이장우)는 시민 안전을 위해 3대 하천 하상도로 22개소에 침수 원격 자동 차단시설을 설치했다.

자동 차단시설은 차량 차단기, CCTV, 문자 안내 전광판 등으로 구성해 침수 우려가 있는 하천 도로를 CCTV로 실시간 확인하고 원격으로 사전 차단하여 침수로 인한 인명과 재산 피해를 사전 방지하는 안전사고 예방 시설이다.

그동안 집중호우 등으로 도로 침수 예견 시 하상도로 진입 차단은 공무원과 경찰이 현장에 출동해 하천수위를 지켜보다 통제하는 방식으로 운영해 신속한 통제와 대응에 한계가 있었다.

이번 설치로 시·구 재난상황실에서 하천 범람 시 하상도로를 신속하게 차단할 수 있게 됨에 따라 차량 침수 피해를 예방하고 시민 안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양승찬 대전시 시민안전실장은 “매년 여름철 호우시 차량 침수 피해가 잦아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자동 차단시설을 설치하게 됐다"며 “앞으로 침수 위험이 큰 미설치 지역에도 확대 설치해 자연재해에 대한 대응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