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취약계층 자립 지원 ‘희망저축계좌Ⅰ’ 대상자 모집
3월 4일부터 15일까지 신규 모집… 조건 충족 시 최대 1,080만 원 수령
홍대인 | 기사입력 2024-03-01 19:50:27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 동구(구청장 박희조)는 저소득 취약계층의 자산 형성 지원사업 중 하나인 ‘2024년 희망저축계좌Ⅰ사업’을 추진하며, 오는 3월 4일부터 15일까지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희망저축계좌Ⅰ’사업은 근로를 통한 저소득 취약계층의 자립 지원을 목적으로, 신청을 위해선 근로활동 여부 등 자격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기준 중위소득 40% 이하의 생계·의료급여수급자 가입 대상이며, 3년간 근로활동을 유지해야 한다.

대상자로 선정돼 월 10~50만 원을 저축하면 매월 30만 원을 지원받게 되며, 3년 동안 지원 요건 충족 시 본인 납부금 포함 최대 1,080만 원을 수령 받게 된다.

신청을 원하는 주민은 신분증과 소득 관련 서류 등 증빙서류를 지참해 신청 기간 내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에 직접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주소지 동 행정복지센터 및 동구청 생활보장과(☎251-4499)로 문의하거나 구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조하면 된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희망저축계좌 사업은 무분별한 지원이 아닌 근로를 통한 취약계층의 자립을 지원한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대상자분들이 기한 내 많은 신청을 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실시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또 다른 자산 형성 지원사업 중 하나인 ‘청년내일저축계좌’는 5월에 모집할 예정이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