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기승전 대청호 벚꽃축제’ 알고리즘 제작…이색홍보 눈길
화제 된 ‘기승전 성심당’ 따라하기해 ‘대청호 벚꽃축제’ 홍보 나서
홍대인 | 기사입력 2024-03-01 19:55:07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 동구(구청장 박희조)가 오는 3월 개최를 앞둔 대청호 벚꽃축제 홍보를 위해 유행 ‘밈’을 따라하기(패러디)해 재치 있는 홍보에 나섰다.

따라하기(패러디)의 원본은 ‘지인이 대전에 온다면’을 주제로, 누가 놀러오든 결국 대전 여행의 종착지는 ‘기-승-전 성심당’으로 귀결된다는 알고리즘이다.

이는 ‘노잼도시’라 불리는 대전의 특징을 재미나게 표현한 것으로, 최근 성심당에서 이 알고리즘을 만든 원작자를 찾아 ‘명예성심인’으로 임명해 또 한번 화제가 됐다.

구는 이를 따라하기해 지인이 대전에 놀러오면 ‘대청호 벚꽃축제’에 데려가 축제를 즐기고 집에 보낸다는 내용의 ‘기승전 대청호 벚꽃축제’ 알고리즘을 제작해 축제를 홍보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해 축제를 개최하기도 전 벚꽃이 떨어졌지만 ‘중요한 건 꺾였는데도 그냥 하는 축제’라는 문구로 재치 있게 만회한 것을 이용해, 올해 대청호 벚꽃축제 기간 벚꽃의 개화 여부를 맞히는 댓글 이벤트를 함께 진행한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봄을 대표하는 대청호 벚꽃축제를 알리고자 B급 감성을 담은 재미있는 알고리즘을 준비했다"며 “올해도 많은 관광객이 찾아올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 실시와 함께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계속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대청호 벚꽃축제 알고리즘’ 이벤트는 동구 인스타그램 채널에서 2월 29일부터 3월 13일까지 참여할 수 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