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중기부 디지털 전통시장 육성 사업 선정
중앙시장활성화구역 내 정원시장 선정… 2년간 전통시장 디지털 전환 추진
홍대인 | 기사입력 2024-04-03 10:56:51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 동구(구청장 박희조)는 중소벤처기업부가 주최하고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이 주관한 2024년 제2차 디지털 전통시장 육성사업에 중앙시장활성화구역 내 위치한 정원시장이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디지털 전통시장 육성 사업은 전통시장 점포의 온라인 입점, 온라인 상품 발굴 및 사전 상담, 기반 구축 등 전통시장의 디지털 전환을 돕는 사업으로, 이번 공모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정원시장은 2년간 최대 4억 원 이내(국비 50%, 지방비 50%)의 예산을 지원받게 됐다.

사업 1년 차인 올해에는 1억 7천만 원의 예산이 투입돼 디지털 역량강화를 위해 오는 5월부터 배송센터 조성과 기반 구축, 상인 교육 등이 추진된다.

또, 2년 차 사업으로 생방송 스튜디오 구축, 콘텐츠 제작, 미디어 홍보 강화, 배송서비스 질 개선 등 전통시장의 디지털화를 통해 시장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소비자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강신학 정원시장 상인회장은 “온라인 상품 판매 기반 구축 등 전통시장의 온라인 접근성 향상으로 상인들의 매출 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변화하는 시대에 발맞춰 정원시장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해 전통시장의 새로운 변화를 이끌어 가겠다"고 말했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정원시장은 디지털 전통시장으로 변화할 수 있는 잠재력이 풍부한 시장으로 이번 사업을 통해 디지털 시대에 모범이 되는 전통시장으로 발전하길 바란다"며 “앞으로 전통시장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구에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