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동에 남경주 파크골프장 9홀 개장… 균형 있는 생활체육 인프라 가속도
전찬익 | 기사입력 2024-05-17 11:01:06

[경주타임뉴스=전찬익기자] 남경주 지역에 첫 파크골프장이 들어섰다.

시는 지난 14일 외동읍 입실리 230번지 인근 하천부지에 남경주 파크골프장을 본격 개장했다.

개장 첫날에는 지역 파크골프클럽 회원 100여 명이 파크골프장을 찾아 축하하며 성공적인 시작을 알렸다.

남경주 파크골프장은 9억 원의 예산을 들여 9735면적에 9홀 규모로 조성됐다.

지난해 11월 완공 후 이달까지 잔디 생육을 위해 특별 관리를 해 왔다.

그간 파크골프장 2곳은 도심에 편중돼 있어 외곽 주민들은 상대적으로 접근성이 다소 떨어졌다.

이에 시는 지난 2022년부터 권역별 파크골프장 조성 계획을 세워 균형 있는 생활체육 인프라 구축에 나섰다.

지난해 11월에는 건천에 서경주 파크골프장(9)을 개장 했으며, 6월에는 충효에 경주2파크골프장(18), 9월에는 양남에 동경주 파크골프장(18), 안강에 북경주 파크골프장(9)을 각각 개장할 예정이다.

한편 파크골프는 소규모 공간에서 골프의 게임요소를 결합한 생활 스포츠로, 장비와 규칙이 간단해 나이와 상관없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생활체육이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파크골프는 어르신들에게 새로운 생활체육으로 각광받는 스포츠이자 성인병 예방에 큰 도움이 된다앞으로 권역별 파크골프장 조성에 더욱 속도를 내 시민 누구나 균형 있게 생활 체육을 즐길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 지난 14일 남경주 파크골프클럽 회원들이 남경주 파크골프장을 방문해 생활 스포츠를 즐기고 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