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무모한 세력으로부터 자유민주·경제 사수.. "강력한 힘과 가치연대 필수"
인도태평양사령부 방문해 장병 격려…
설소연 | 기사입력 2024-07-10 08:41:35
[타임뉴스=설소연기자]윤석열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무모한 세력으로부터 우리의 자유민주주의와 경제적 번영을 지켜내기 위해서는 강력한 힘과 함께 가치공유국 간 연대가 필수적이다"라고 말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하와이 인도태평양사령부를 방문한 자리에서 장병 격려사를 통해 "북한은 러시아와 불법적인 무기 거래를 통해 한반도는 물론 세계 평화까지 위협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석열 대통령, 새뮤얼 퍼파로 미국 인도·태평양 사령관과 악수]

윤 대통령은 또 "지난달에는 러시아와 '포괄적인 전략적 동반자 관계에 관한 조약'을 체결하고 군사, 경제협력을 강화해 국제사회의 우려를 더욱 심화시키고 있다"며 "또 북한 정권은 주민들의 처참한 삶은 외면한 채 핵과 미사일 능력을 고도화하고 핵 선제 사용을 법제화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윤 대통령은 "지금 이 시간 하와이 근해에서는 대한민국의 율곡이이함과 미국 칼빈슨 항모를 비롯해서 한미 양국과 우방국들이 참여한 가운데 작전능력과 상호운용성을 강화하는 '림팩 (RIMPAC) 훈련'이 진행되고 있다"며 "공고한 공약과 협력에 토대를 둔 강력한 능력이야말로 가치와 규범에 기반한 역내 질서를 굳건히 수호하는 원동력"이라고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인태사 장병 여러분의 헌신과 노력이 강력한 한미동맹과 한미일 협력, 그리고 국제사회의 연대를 이끄는 진정한 힘"이라며 "사무엘 파파로 사령관의 지휘 지침인 'Prevail! (압도적 승리)'처럼 인태사가 늘 전장을 지배하고 승리하는 사령부가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격려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