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내놔" 여고생 후배 차량에 감금한 5명 검거
설소연 | 기사입력 2024-07-10 18:35:27
[타임뉴스=설소연기자]돈을 빼앗기 위해 여고생 후배를 차량에 감금하고 금품을 빼앗은 선배 5명이 경찰 수사를 받고 있다.

광주 남부경찰서는 10일 특수강도·공동감금 혐의로 20대 여성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범행에 가담한 10대 4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광주 남부경찰서]

이들은 지난 5월 말 오후 10시께 광주 남구에 있는 상가 지하 주차장에서 학교 후배이자 지인인 여고생 B양을 불러내 현금 10만원과 휴대전화를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지역에서 풍족하게 산다'는 소문을 들은 이들은 B양을 대상으로 범행을 계획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A씨 명의의 차량에 B양을 1시간가량 태워 감금했고, 금품을 추가로 빼앗을 목적으로 광주 서구 모처로 끌고 간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구체적인 지시를 내리며 범행에 가담한 A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여죄 등을 수사 중이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