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파나마 국제우호교류 협약
임종문 | 기사입력 2013-11-22 14:09:36

[광양타임뉴스=임종문 기자] 지난 20일 광양시(시장 이성웅)가 파나마시(Panama City, republic of Panama)와 국제우호교류 협약서를 체결했다.

광양시 이성웅 시장 일행은 11월 18일(월)부터 23일(토)까지 파나마시(Panama City, republic of Panama)를 방문하여 광양시와 파나마시 간 국제우호교류협약을 체결하고 파나마 운하를 비롯한 주요시설 시찰을 통하여 우호교류 방안을 모색했다.



파나마 운하의 남쪽입구 태평양 연안에 위치한 파나마시티(스페인어: Ciudad de Panamá)는 파나마의 수도이자 가장 큰 도시이며, 인구는 2010년 기준 813,097명, 면적은 275㎢, 1인당 GDP는 11,700달러로 국제 금융과 상업의 주요 허브도시이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