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가야초, 해설이 있는 음악회 ‘현이랑 음악이랑’ 공연 개최
임종문 | 기사입력 2015-09-09 15:24:12

[광양=임종문 기자]지난 9일(수) 광양가야초등학교(교장 범미경)는 가야관에서 전교생 이 함께 하는 가운데 현악 4중주 ‘현이랑 음악이랑’ 음악회를 개최했다.

음악회는 전남스트링콰르텟의 현악 4중주팀이 초청됐으며,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의 각 소리를 들려주며 악기의 특징을 소개하여 학생들에게 악기에 대한 친숙함을 갖도록 했다.

또한, 각 곡을 연주하기 전에 그 곡에 대한 연주자의 해설이 곁들어지면서 학생들은 연주된 곡에 대해서 자세히 알 수 있었다.

캐논, 하울의 움직이는 성 등 클래식 뿐 아니라 ‘새싹들이다’, ‘아기염소’와 같은 동요곡들을 추가하여 학생들이 보다 편안하게 현악기의 아름다운 하모니를 감상할 수 있었다.

음악회를 관람한 성은교(5학년) 학생은 “클래식이라고 해서 어려운 음악이라고 생각했는데 해설이 있어서 음악을 감상하는데 좋았고 악기의 어울림을 직접 보면서 들으니 아름다운 음악의 세계로 빠져들어 마음이 편안해 지는 느낌이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범미경 교장은 “쉽게 음악회를 접할 수 없는 우리 학생들에게 소중한 기회가 된 것 같다."라며 “이번 음악회가 학생들의 정서함양 및 예술적 감성을 키우는 데 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