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석배 전국축구대회 29일 개막…
숙박업소 및 음식점 지도점검 및 사고예방 교육
이연희 | 기사입력 2018-01-24 16:28:02
[군산타임뉴스=이연희] 오는 29일부터 2월 11일까지 14일간 개최되는 ‘2018 금석배 전국학생축구대회’에 군산시가 손님맞이에 나선다.

이번 대회는 군산월명종합경기장 외 보조경기장에서 펼쳐지며 초등부 및 중등부 등 163개 팀이 참가한다.

시 식품위생과는 관련 공무원과 명예공중위생감시원,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으로 구성된 합동 점검반을 편성해 숙박업소 145개소, 음식점 175개소를 직접 방문해 지도점검은 물론 위생관리 및 친절서비스 교육, 동절기 화재 및 안전사고 예방교육을 한다.

대회 기간에 쾌적하고 청결한 환경을 유지하고 방문객의 편의를 도모하기 위해 영업주 스스로가 환경정비에 만전을 기하도록 하며 선수단 및 관광객에게 좋은 이미지 제공과 배려 차원에서 현수막을 게첨하는 등 환영 분위기를 고조시킬 계획이다.

오숙자 식품위생과장은 “금석배 축구대회 기간 중 군산시를 방문하는 선수단 및 가족들이 안심하고 숙박시설 및 음식점을 이용 할 수 있도록 안내 및 불편사항 신고센터를 운영하고, 대회 종료 시까지 위생관리 지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