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공립노인전문요양병원, 치매전문치료기관으로 기능 전환
강민경 | 기사입력 2018-12-04 14:23:41

[광양타임뉴스=강민경기자] 광양시는 광양시공립노인전문요양병원을 치매전문치료기관으로 기능을 전환하기 위해 기능보강공사를 실시한다.

광양시공립노인요양병원은 1999년부터  "공립노인전문요양병원 설치 및 운영조례 및 규칙"등에 따라 위․수탁으로 운영해 오고 있다.

그러나 최근 의료법 개정으로 2019년도 1월 1일부터 입원병상간 거리가 기존 0.8m에서 1m로 변경되어 현재 기존 141병상에서 101병상으로 축소가 불가피함에 따라 위탁 운영자가 운영 적자를 이유로 중도 계약해지를 요청해 왔다.

이에, 시는 기존 2014년 6월 1일부터 2019년 5월 31일까지 5년간의 수탁기간을 2018년 12월 31일까지 4년7월간으로 단축하는 것을 지난 11월 1일 승인했다.

시는 지난해 확보한 국비 20억여 원을 당초 수탁기간 종료일인 2019년 6월부터 3개월간 치매기능보강공사를 시행할 계획이었으나, 수탁기간이 조기에 종료됨에 따라 공사를 조기에 착공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수탁기간 종료일인 오는 12월 31일 이전까지 공립노인요양병원에 입원중인 환자를 타 의료기관으로 옮기거나 퇴원할 수 있도록 안내문 발송과 홈페이지, 의료기관 입구 등에 휴원 안내문을 게시했다.

특히 전문의사의 소견에 따라 치매와 만성질환 특성에 맞는 환자와 보호자가 선택한 의료기관으로 옮길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

박주필 보건위생과장은 “공립노인요양병원 치매기능보강공사를 내년도 3월까지 완료하고, 시설리모델링과 치매 전문 치료장비 구입, 인력 확보 등 쾌적한 환경에서 전문적인 의료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