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부분적 예타면제 사업 선정
최영진 기자 sosyoungjin1@hanmail.net
기사입력 : 2019-01-30 00:18:19

[천안타임뉴스= 최영진 기자] 천안시 중심으로 12개 시군 시장‧군수 협력체가 추진하는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 중 시발점인 당진 석문국가산단~합덕 구간이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사업으로 선정됐다.

29일 시에 따르면 예비타당성 면제 사업에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전체노선 중 일부 구간인 석문국가산단(당진)~합덕(서해선 연결) 구간 31km가 선정됐다.

사업비 9380억원은 총사업비 4조8000억(제3차 국가철도망 반영노선 제외 시 3조7천억) 대비 19.5%에 해당된다.

이번 성과는 대통령 공약이행 의지와 구본영 천안시장(12개 시‧군 협력체 대표) 노력의 결실이며, 국비가 직접 투입되면서 사업이 조기착공 됨은 물론 전 구간에 대한 추진도 탄력 받게 됐다.

시 관계자는 “선정된 노선 31㎞는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총 연장 330km 대비 9.4%으로 충남 서북부 지역의 물동량을 서해선과 연결하여 효율적인 물류수송 강화로 경제 활성화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동안 시는 중부권 동서횡단철도의 예타면제 반영을 위해 12개 시군 협력체 시장‧군수 및 15명 지역국회의원을 직접 만나 공동건의문을 채택했다.

그리고 이 건의문을 국가균형발전위원회(송재호 위원장), 기획재정부(구윤철 2차관), 국토교통부(김현미 장관)에 제출하고, 문희상 국회의장을 면담하면서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필요성을 적극 피력했다.

구본영 시장은“이번 예타면제로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이 가시화됨은 물론 조기 착공되어 국가균형발전과 낙후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과천타임뉴스광명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파주타임뉴스김포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포천타임뉴스양주타임뉴스동두천타임뉴스연천타임뉴스남양주타임뉴스구리타임뉴스안양타임뉴스시흥타임뉴스군포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화성타임뉴스평택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경기.광주타임뉴스하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양평타임뉴스안산타임뉴스의왕타임뉴스가평타임뉴스원주타임뉴스동해타임뉴스양양타임뉴스속초타임뉴스강릉타임뉴스강원,고성타임뉴스인제타임뉴스양구타임뉴스철원타임뉴스화천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평창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영월타임뉴스태백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횡성타임뉴스삼척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금산타임뉴스논산타임뉴스계룡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예산타임뉴스부여타임뉴스공주타임뉴스연기타임뉴스아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도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고령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마산타임뉴스김해타임뉴스밀양타임뉴스의령타임뉴스창녕타임뉴스거창타임뉴스산청타임뉴스함양타임뉴스양산타임뉴스하동타임뉴스진주타임뉴스창원타임뉴스진해타임뉴스함안타임뉴스거제타임뉴스통영타임뉴스경남,고성타임뉴스사천타임뉴스남해타임뉴스합천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부안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무주타임뉴스장수타임뉴스임실타임뉴스순창타임뉴스남원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김제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진안타임뉴스완주타임뉴스고창타임뉴스목포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영광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담양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구례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고흥타임뉴스무안타임뉴스진도타임뉴스완도타임뉴스해남타임뉴스신안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장흥타임뉴스영암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