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군산시-LH, 고령자복지주택 오룡동 내년 착공 예정
이연희 기자 waaa917@naver.com
기사입력 : 2019-09-10 18:32:42
65세 이상 저소득 노인 주거지 조성, 저층부 복지시설 갖춰

[군산타임뉴스=이연희 기자] 군산시가 10일 LH와 어르신 맞춤형복지주택 건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전했다.

이로써 올해 사업승인을 완료하고 내년 상반기 내 착공이 이뤄질 전망이라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고령자 복지주택은 고령사회 충격을 대비해 65세 이상 저소득 노인들이 주거지에서 편리하게 복지서비스를 이용하도록 건립된다.

저층부에 복지시설을 설치, 고령자 맞춤형 영구임대 주택과 보건, 의료 등 주택과 복지시설을 복합 건설하는 공공임대주택이다.

특히, 입주자의 특성을 고려해 주거시설은 고령자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단차 없는 단지계획, 문턱 없는 주거공간, 세면대 높낮이 조절, 씽크대 높낮이 조절, 안전손잡이, 비상버튼 등을 설치해 무장애 설계를 적용한다.

복지시설에는 건강증진실, 동아리실, 취미실, 사교장, 실버카페, 다목적 강당, 담소원, 이미용실, 경로식당 등을 설치해 취미 활동, 치매예방, 위기 독거노인 지원, 노인 사회활동 지원사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고령자복지주택이 건립되면 생활이 어렵고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과 지역사회 주민들이 보다 쾌적하고 안정적인 주거생활과 복지서비스를 더불어 함께 누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 사업은 지난 4월 국토교통부 주관 공모사업에 선정됐으며, 군산시는 사업부지를 제공하고, LH에서 국비 149억 원 등 총사업비 217억 원을 투입한다. 오룡동 900-40번지 일원(삼학 주공아파트 뒤)에 복지임대주택 150호(전용 26㎡)와 복지시설 1500㎡를 건립, 2022년 하반기 입주를 목표로 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