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치,행정
영주 선비세상 조성 현장 전문가 자문회의로 탄력
김정욱 기자 news@timenews.co.kr
기사입력 : 2019-10-22 12:22:20

[영주타임뉴스 =김정욱 기자] 영주시는 지난 19일 선비세상 조성 현장과 순흥면 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선비세상 전시 설계와 향후 운영·관리 및 홍보마케팅을 위한 자문위원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자문위원회는 조현재 자문위원장(국학진흥원장)을 비롯해 지역문화콘텐츠, 전시, 이벤트, 홍보마케팅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가한 가운데 전시설계회사인 ㈜휴먼씨의 전시계획 설명을 들으며 현장을 둘러보고 시설을 견학했다.

자문단은 현장을 둘러보고 난 후 순흥면 행정복지센터 회의실로 이동해 선비세상 운영 및 전시계획, 홍보마케팅 등에 대해 논의했다. 자문위원들은 영주시가 야심차게 추진하는 선비세상의 성공을 위해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그동안 회의실 안에서만 이루어지던 자문회의와 달리 각 분야의 전문가들이 공사현장을 직접 둘러보면서 자문회의를 시작해 매우 현실적이고 다양한 아이디어가 쏟아졌다.

이번 자문위원회에 참석한 장욱현 영주시장은 “최근 2년 사이 부석사와 소수서원이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등재되고, 2021년 인삼엑스포 개최와 더불어 영주시의 선비 정체성이 한껏 담겨있는 선비세상 조성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영주시의 문화·관광 지형이 발전적으로 변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선비세상 조성사업은 품격 있는 전통문화와 선비정신을 느낄 수 있는 전통문화관광단지로 세계적인 관광명소로 가꾸기 위해 2020년 완공을 목표로 총 사업비 1천473억원을 들여 세계유산 소수서원 및 선비촌과 인접하여 96만974㎡의 부지에 추진하고 있다

현재 60%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으며 주요시설로는 한문화R&D지구, 전통숙박 및 전통문화지구로 한문화R&D 지구에는 한스타일 6대 분야인 한복, 한식, 한옥, 한음악, 한지, 한글을 테마로 한 시설이 배치된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경상남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청양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당진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