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대전예술의전당, 사라장 바이올린 리사이틀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19-12-04 21:14:47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슈퍼스타 바이올리니스트 사라 장, 7년 만에 내한 리사이틀이 2019년 12월 13일 19:30 대전예술의전당 아트홀 무대에서 열린다.

대전예술의전당은 매년 유료회원들을 위해 특별한 음악회를 기획해오고 있다. 올해는 데뷔 30주년을 앞둔 바이올리니스트 사라 장이 주인공이다. 평소 오케스트라와의 협연으로 주로 무대에 서오던 그녀이기에 이번 연주는 바이올린 세계를 오롯이 느끼고 즐길 수 있어 더욱 특별하다.

1부에서는 바르톡의 ‘루마니아 민속 무곡’과 프랑크 ‘바이올린 소나타’. 2부에서는 엘가의 ‘사랑의 인사’와 바치니의 ‘고블린의 춤’, 드보르작 ‘로망스’, 라벨 ‘치간느’ 등 화려하고 정교한 테크닉을 자랑할 수 있는 프로그램들로 구성했다.

연말을 맞아 기존 유료회원에 대한 감사와 신규 유료회원 확보를 위해 마련하는 이번 사라장 리사이틀 티켓 가격은 R 10만, S 7만, A 4만, B석 2만원이지만 유료회원은 70% 할인된 가격인 R 3만, S 2만1천, A 1만2천, B석 6천에 구매할 수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