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목원대 한국화전공 졸업생 정다혜 씨 가족, 매년 장학금 기부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0-01-13 20:00:12
받은 사랑 나누며 후배들의 꿈 응원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한국화전공 사제동행-해외미술문화체험 장학프로그램으로 보다 넓은 세상을 경험한 딸이 꿈을 갖고 정진하는 모습을 보면서 더 많은 학생들의 꿈이 실현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 싶습니다"

목원대(총장 권혁대)는 한국화전공 졸업생 정다혜 씨(현재 대학원 재학) 가족이 13일 총장실을 방문, 한국화전공 지정장학금 1천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전북 익산에서 현대농기계(대표 정다운)를 운영하고 있는 정 씨 가족은 지난 2016년부터 매년 한국화전공 지정장학금으로 1천만 원을 기부하고 있다. 목원대는 정다운 대표에게 깊은 감사의 뜻으로 감사패를 증정했다.

정다혜 씨 어머니는 “10년 전 학부생으로 입학한 딸이 전공 교수님들이 마련한 장학금으로 해외미술체험을 다녀온 후 용기와 희망을 얻어 실력도, 마음도 크게 성장해 늘 감사한 마음이었다"며 “제자를 믿고 동행하며 아낌없는 사랑을 베푸시는 것을 보고 좋은 프로그램에 함께해 우리가 받은 사랑을 나누고자 장학금을 후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권혁대 총장은 “제자들의 꿈에 날개를 달아주고자 하는 한국화전공 장학프로그램에 귀한 장학금을 기부해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소중한 뜻이 학생들에게 전달되어 자신의 꿈을 향해 열정을 갖고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대학에서도 관심을 갖고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목원대 한국화전공(주임교수 정황래)은 2010년도부터 한국화분야의 우수창작인재양성을 목적으로 전공교수들이 마련한 자체장학기금과 병·의원에 찾아가는 미술관 작품전시협약 등을 통해 조성한 지정기부장학금으로 ‘사제동행 꿈 키우기’ 장학프로그램을 10년째 이어가고 있으며 올해 하계방학기간에 재학생 20여 명을 대상으로 장학금을 지원, 대만 고궁박물원 등을 중심으로 하는 해외미술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