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복지사각지대 발굴기간 운영해 1222명 발굴·지원하는 천안시
최영진 기자 sosyoungjin1@hanmail.net
기사입력 : 2020-03-26 10:36:20

[천안타임뉴스= 최영진 기자] 천안시는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기간 운영을 통해 1,222명의 복지 대상자를 발굴 및 지원했다고 밝혔다.

이번 복지사각지대 집중발굴기간은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4개월간 운영됐으며, 공사휴지기, 농한기 등의 계절형 실업과 기상여건 악화로 취약계층의 생활여건이 어려워질 수 있는 겨울철을 대비해 추진됐다.

시는 집중발굴기간에 위기의심군 2,635명을 발견해 상담을 완료했으며, 즉시 지원이 필요한 1,222가구에는 공적자원과 민간자원을 활용한 복지서비스를 연계했다.

발굴된 가구 중에는 사업실패나 건강악화로 인해 극단적인 선택을 할 위험이 있거나, 노숙 또는 열악한 환경에서 거주하는 1인가구 등 고위험군 대상자도 포함돼 있어 이들에게는 세심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지원이 필요하지 않다고 응답한 나머지 1,413명에 대해서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해 복지사각지대를 예방할 계획이다.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이번 복지대상자 발굴에는 단전, 단수, 사회보험료 체납자 등 29종의 빅데이터를 이용한 복지사각지대발굴시스템을 비롯해 행복키움지원단, 복지이통장, 명예사회 복지공무원 등의 인적자원망이 활용됐다.

또 일반 주민도 발굴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행정기관, 시설물, 공동주택에 천안시 파랑새 우체톡 등의 안내문이나 포스터를 부착하는 등 복지사각지대를 발굴하는 다양한 홍보 활동을 펼쳤다.

특히 읍면동 맞춤형복지팀 신설 및 보건복지 인력이 충원되며 그동안 행정력이 미치지 못해 미처 발굴하지 못한 위기가구를 선제적으로 발굴할 수 있었던 것으로 분석된다.

강재형 복지정책과장은 “평소보다 세밀한 관심이 필요한 시기에는 집중 발굴기간을 운영해 복지사각지대 예방에 힘쓰고 있다"며 “시민들께서도 생활고 등의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알고 계시면 천안시 파랑새 우체톡이나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알려달라"고 당부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