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대전시, 지역화폐 ‘온통(On通)대전’ 알리기 위해 불법 현수막도 ‘불사(不辭)’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0-05-15 14:13:56
대전 대덕구에 걸려 있는 지역화폐 ‘온통(On通)대전’ 홍보 불법 현수막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시(시장 허태정)가 허태정 대전시장의 공약 사업인 대전지역화폐 ‘온통(On通)대전’(이하‘온통대전’)을 알리기 위해 불법 현수막도 마다하지 않아 빈축을 사고 있다.

‘온통대전’ 출시를 알리는 현수막이 동구·대덕구·서구의 지정게시대가 아닌 도로변 가로수에 게첩한 것으로 모두가 불법 현수막이다.

이 불법 현수막은 대전시가 직접 업체에 의뢰해 게첩한 것으로 확인 됐으며 시 관계자는 “업체 의뢰할 때 세심하게 관심을 갖고 했어야 했는데 그렇지 못했다"고 말했다.

이를 본 시민 김모씨(44, 대덕구 비래동)는 “대전시가 불법행위를 앞장서면 시를 누가 믿고 법을 지키겠냐"며 “홍보를 위한 불법행위는 당장 중지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청정도시 대전’을 만들기 위해 전국 최초로 ‘청정지역 지정제’를 도입해 무관용 원칙을 적용 불법 현수막 게시 주체를 구분하지 않고 발견 즉시 철거되며, 2회 이상 불법게시 적발 시에는 5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있다.
대전 동구에 걸려 있는 지역화폐 ‘온통(On通)대전’ 홍보 불법 현수막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용인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안성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의정부타임뉴스홍천타임뉴스정선타임뉴스춘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전주타임뉴스익산타임뉴스군산타임뉴스정읍타임뉴스강진타임뉴스보성타임뉴스나주타임뉴스함평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화순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