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대전시, 생태계 교란생물 퇴치로 고유 생물 적극 보호!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04-07 20:04:46
대청호 교란어종 및 3대하천 교란식물 제거 국비 확보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시(시장 허태정)는 생태계에 큰 위협이 되고 있는 외래생물로부터 토종서식지를 보존하고 고유 생물자원을 보호하기 위해, 생태계 교란생물 퇴치사업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대전시는 지난해 대전세종연구원의 대전지역 생태계교란생물 현황 및 관리방안 용역결과에 따라 국비 5천만원을 지원받는 등 총 1억원 예산을 확보하여 생태계교란 생물인 가시박(덩굴식물의 일종) 등 총 10여 종 제거 사업을 실시하는 것이다.

그동안 3대 하천의 교란생물 퇴치사업은 사업비를 확보하지 못해 공공근로인력에 의존하여 효과적인 교란생물 제거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올해부터는 국ㆍ시비가 확보됨에 따라 교란생물의 집중적인 퇴치로 생물다양성 보존을 효율적이고 체계적으로 할 수 있게 됐다.

이와 함께, 생태계교란 생물 퇴치 등 공익활동 실적이 있고, 전문성을 갖춘 법인이나 단체를 사업자로 선정 4월부터 11월까지 생태계교란 생물 제거작업 실시로 고유 생물자원 서식지를 보호할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대전시는 큰입배스, 블루길 등 교란어종과 가시박, 단풍잎돼지풀 등의 교란식물 등 대청호 및 3대 하천(갑천, 유등천, 대전천) 전역에 분포된 교란생물퇴치 사업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대전시는 지난해 하천관리사업소, 자치구, 민간단체와 연계해 모두 24개 지점에서 생태계교란식물 12만 1,410㎡를 제거하는 실적을 거뒀으며, 올해는 제거면적이 더욱 확대될 예정이다.

대전시 이윤구 기후환경정책과장은 “생태계교란 생물 퇴치사업을 통해 고유 생태계의 건전성을 회복하고 생물다양성 증진으로 토종생태계 보호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