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박정현 대덕구청장, 어린이들의 행복과 소망이 담긴 아동친화 도시를 꿈꾸며!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05-03 11:18:08
어린이날 기념 메시지 발표
박정현 대덕구청장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박정현 대덕구청장이 오는 5월 5일 99번째 어린이날을 기념하며 메시지를 발표했다.

박정현 구청장은 “오월의 꽃보다 어여쁜 어린이 친구들 축하합니다. 오늘 하루는 아무 걱정 없이 신나고 행복한 하루 보내길 바랍니다"며 어린이들에게 축하 인사를 건넸다.

이어 “예년 같으면 풍성한 축제들로 가득하고, 부모님 손잡고 어디를 갈까? 고민했을 텐데, 코로나 이후 우리의 평범한 일상에서 놀거리, 즐길거리들이 사라져 어린이들이 많이 아쉬워할 것"이라며 “아동의 권리를 온전히 실현하는 아동친화도시 청사진을 그려나가면서도 아동의 기본 권리인 ‘놀 권리’ 조차 지켜주지 못한 것 같아서 마음이 참 무겁다"고 토로했다.

그러면서 “위기는 또 다른 기회라는 말이 있듯이,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어린이들이 바라는 행복과 소망이 무엇인지를 잘 살펴서 더 세심하고 촘촘한 어린이 정책을 만들고, 지역사회와 공동체가 함께 책임지는 아동친화 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내년은 숫자조차 풍성하게 느껴지는 100번째 어린이날, 그 날에는 코로나 사태가 끝나서 멈춰 있던 우리의 일상이 다시 활기를 되찾아 어린이들이 친구들과 맘껏 즐겁게 뛰놀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박정현 구청장은 “어린이 여러분도 각자의 꿈을 좇아 최선을 다하고 지역의 인재로, 또 대한민국을 이끄는 주역으로 성장하길 바란다. 늘 곁에서 응원하겠다"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다음은 박정현 대덕구청장의 어린이의 날 기념메시지 전문>

‘어린이들의 행복과 소망이 담긴 아동친화 도시를 꿈꾸며...’

아흔아홉 번째 어린이날입니다. 오월의 꽃보다 어여쁜 어린이 친구들 축하합니다. 오늘 하루는 아무 걱정 없이 신나고 행복한 하루 보내길 바랍니다.

예년 같으면 풍성한 축제들로 가득하고, 부모님 손잡고 어디를 갈까? 고민했을 텐데, 코로나 이후 우리의 평범한 일상에서 놀거리, 즐길거리들이 사라져 어린이들이 많이 아쉬워할 것 같습니다.

아동의 권리를 온전히 실현하는 아동친화도시 청사진을 그려나가면서도 아동의 기본 권리인 ‘놀 권리’ 조차 지켜주지 못한 것 같아서 마음이 참 무겁습니다.

위기는 또 다른 기회라는 말이 있듯이,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어린이들이 바라는 행복과 소망이 무엇인지를 잘 살펴서 더 세심하고 촘촘한 어린이 정책을 만들고, 지역사회와 공동체가 함께 책임지는 아동친화 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내년은 숫자조차 풍성하게 느껴지는 100번째 어린이날입니다. 그 날에는 코로나 사태가 끝나서 멈춰 있던 우리의 일상이 다시 활기를 되찾아 어린이들이 친구들과 맘껏 즐겁게 뛰놀 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어린이 여러분도 각자의 꿈을 좇아 최선을 다하고 지역의 인재로, 또 대한민국을 이끄는 주역으로 성장하길 바랍니다. 늘 곁에서 응원하겠습니다.

2021. 5.

대덕구청장 박정현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