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대전시의회, 관광취약계층의 관광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1-07-19 14:28:38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신체적 장애를 지닌 관광취약계층을 위한 관광환경 개선에 공공기관의 역할을 주문하는 정책토론회가 열렸다.

19일 대전광역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가 주관한 ‘관광취약계층의 관광환경 개선을 위한 정책토론회’가 바로 그 현장이다.

이번 토론회의 좌장을 맡은 우승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우리가 일상생활을 영위하는데 있어 여가활동은 삶의 질을 좌우하는 요인이 되기 때문에 그 중요성은 매우 커지고 있으며, 여가활동으로 얻어지는 즐거움은 모두가 공평하게 누려야한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우의원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캠핑이나 글램핑, 차박 등 사람들과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가능한 관광활동이 늘어나는 가운데, 신체적 장애를 가진 시민들 중에도 이러한 형태의 관광활동에 대해 관심과 수요가 높지만, 현실적인 여건은 이를 지원하지 못하여 관광활동에 제약을 받는 시민들이 많이 있어 이에 대한 보완이 시급하다"며 토론회 개최 취지를 밝혔다.

이날 토론회는 배재대 박근수 호텔항공경영학과 교수가 발제를 맡아 ‘모두를 위한 관광, 대전의 대응방안’이라는 주제로 관광환경의 개선의 필요성에 대해 심도있게 분석하고 대안을 제안했다. 이에 대해 안용호 대전시 관광마케팅과장, 김성선 여행문화학교 산책 대표, 오영진 협동조합 위즈온 대표, 전혜련 대전여성장애인연대 고문, 홍서윤 한국장애인관광협회 대표가 무장애 관광의 필요성과 대안에 대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이번 토론회를 진행한 우승호의원은 “이번 토론회에서는 신체적 관광취약계층을 중심으로 관광환경 개선 방안을 논의하였지만, 현재 대전시 조례상에서 규정하는 관광취약계층은 신체적, 경제적, 사회적 여건 등으로 관광활동에 제약을 받고 있는 대전광역시민을 말하는 것인 만큼, 앞으로 대전광역시 관광취약계층을 위한 관광활동 지원조례 개정을 통해 대전시에 거주하는 모든 관광취약계층의 관광활동의 질적 향상을 위한 시설 및 여건을 개선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천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경산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