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지역소식
목원대 박석신 화백, ‘당신의 이름이 꽃입니다’ 출간
홍대인 기자 htcpone@naver.com
기사입력 : 2022-05-11 13:52:02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목원대학교(총장 권혁대) 스톡스대학에서 강의하는 박석신 화백이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담은 에세이 <당신의 이름이 꽃입니다>를 출간하고 북콘서를 연다.

도서출판 비엠케이(BMK)는 박석신 화백이 ‘나로 사는 법’을 알려주는 에세이 <당신의 이름이 꽃입니다>를 펴냈다고 11일 밝혔다.

221쪽의 에세이는 ‘잡것의 행복’, ‘삐뚤빼뚤 그대로가 정답’, ‘마음껏 새롭게 즐겁게’, ‘이름꽃 그림’ 등 4개의 주제로 구성됐다.

책은 박석신 화백이 이름꽃을 그리게 된 사연과 나다운 삶을 통해 잡것의 행복을 누리는 비결, 기억에 남는 이름꽃 사연 등을 풀어놓았다.

출판사 측은 “이야기마다 맑고 따듯한 울림이 있어 나의 일상을 돌아보고 작은 행복을 찾을 수 있게 해준다"고 설명했다.

탤런트 고두심씨는 추천평을 통해 “박석신 화백의 책은 ‘누구든 다 하나의 꽃이고 언제든 꼭 화사하게 피어날 테니 힘내서 살아보자’라는 메시지를 통해 자신을 아끼고 사랑할 수 있는 힘을 준다"고 전했다.

박석신 화백은 2007년쯤부터 종합병원 암병동과 소아병동 등을 찾아 이름꽃을 그려주는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이름꽃 그리기는 자신의 이름이나 그리운 사람의 이름을 사연과 함께 설명하면 박석신 화백이 즉석에서 이름꽃에 메시지를 담아 작품을 만들어주는 것이다.

그는 “누군가에게 위로와 희망, 용기를 전하는 이름꽃 그려주기 등을 통해 나의 아픔도 함께 치유되는 것을 경험했다"며 “고독을 이기기보다 고독과 함께 성장하는 법, 나답게 사는 법, 중심을 지키는 법 등을 많은 사람과 공유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박석신 화백은 14일부터 15일까지 오후 4시마다 대전 중구 대흥동 테미오래(옛 충남도지사관사촌) 뒷마당에서 북콘서트를 진행한다.

북콘서트 참가자는 이름꽃 선물을 받을 수 있으며 시를 노래하는 가수 정진채의 공연도 관람할 수 있다.

그는 추사 김정희의 고향인 충남 예산군에서 태어나 어린 시절부터 화가의 꿈을 키웠다.

박석신 화백은 한국과학기술원(KAIST) 영재교육프로그램에서 창의조형놀이를 가르쳤으며 대전방송(TJB)에서 10년간 <화첩기행>을 진행했고, 현재는 한국방송(KBS)의 <영상앨범 산>에 출연 중이다.

박석신 화백은 재주 많은 예술가를 모아 융합·다원 예술을 망라하는 장르의 <드로잉 콘서트>를 진행하기도 했다.

광역시 경기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수원타임뉴스오산타임뉴스성남타임뉴스이천타임뉴스여주타임뉴스고양타임뉴스부천타임뉴스청주타임뉴스진천타임뉴스음성타임뉴스증평타임뉴스영동타임뉴스옥천타임뉴스보은타임뉴스단양타임뉴스제천타임뉴스충주타임뉴스청원타임뉴스괴산타임뉴스천안타임뉴스보령타임뉴스서천타임뉴스홍성타임뉴스서산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성주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장성타임뉴스곡성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