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김포시, 1일 기준 아프리카돼지열병 이동제한 조치 해제
이창희 기자 wish5649@gmail.com
기사입력 : 2022-11-02 10:45:50

[경기타임뉴스=이창희 기자] 김포시가 지난 9월 28일 하성면에서 발생한 아프리카돼지열병(ASF)과 관련해 발생지 10km 내 방역지역의 이동제한 조치를 11월 1일 0시를 기하여 해제했다.

이번 해제 조치는 ASF 발생농가 살처분 완료 시점으로부터 30일간 추가 발생이 없고 방역대 내 모든 돼지사육 농장에 대한 정밀검사 결과 이상이 없는 것으로 판정된 데 따른 것이다.

이동 제한 해제에 따라 발생지역 10km 이내 방역대 내 농가에 대한 가축 출하·입식제한, 분변반출제한, 발생지 통제초소 등 방역조치는 해제된다.

그러나 현재까지 전국 야생멧돼지 ASF 지속발생으로 위기경보가 '심각'단계에 머물러 있어,김포시는 전지역 소독조치, 출하 전 검사 및 거점소독소 이용 등 돼지농가에 대한 강도 높은 방역대책은 유지한다는 방침이다.

황창하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ASF 발생으로 큰 어려움을 겪었지만, 축산농가에서 이동제한, 일제소독 등 방역대책에 적극 협력해 주신 덕분에 추가 피해 없이 조기에 상황을 종식시킬 수 있었다"라며 "차후 이러한 질병이 재발하지 않도록 양돈농가에서는 방역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경기타임뉴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포항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경주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울릉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

저작원오케이 인터넷신문위원회 타임뉴스 후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