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상의-대전시, 지역 경제 활력 제고 위해 머리 맞대
대전시 추진시책 설명 및 기업애로 청취로 일류 경제도시 실현 약속
홍대인 | 기사입력 2023-03-13 22:46:54

[대전타임뉴스=홍대인 기자] 대전상공회의소(회장 정태희)와 대전광역시(시장 이장우)가 지역 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머리를 맞댔다.

대전상의는 13일, 상의회관에서 상의 회장단과 대전시 한선희 전략사업추진실장 등 양측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상공회의소-대전광역시 상호협력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대전시가 추진 중인 주요 시책사업 설명과 함께, 기업애로 및 건의 사항에 대한 청취와 답변 시간으로 진행됐다.

정태희 대전상의 회장은 인사말에서 “산업용지 확보를 위해 노고를 아끼지 않고 계신 시장님을 비롯한 시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오늘 간담회와 같은 소통의 자리를 자주 마련해 경제계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개선안을 시책에 반영한다면 기업인들의 경영활동 전념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대전시 한선희 전략사업추진실장은 “국가산단 지정 및 대규모 산업단지 조성뿐만 아니라, 기업이 원하는 규모와 위치에 적합한 소규모 산단 조성에도 힘을 보탤 계획"이라며, “대전을 비롯한 타 지역 소재 기업들이 원하는 곳에 3년 이내 공장이 들어설 수 있도록 속도전을 펼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어진 건의 및 질의응답에서 황인규 씨엔씨티에너지㈜ 회장은 “지역의 많은 기업들이 우수인재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대전시가 정부출연연구원과 협력할 수 있는 첨단 업종의 기업들을 다수 유치한다면, 고급 인적자원을 중심으로 혁신 생태계 및 첨단 산업 클러스터 조성으로 이어져 지역경제 활력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조언했다. 홍성호 신광철강㈜ 대표이사는 “대전시가 진행 중인 산업용지 조성사업에 부지뿐만 아니라 문화, 인프라 등 일자리 미스매치를 감소시킬 수 있는 기업 환경 개선에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정상희 삼주외식산업㈜ 대표이사는 기업 내부 인력 문제 발생 시 관계 당국의 기업인에 대한 수시 조사 등을 언급하며, 상호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주문했다. 마지막으로 정태희 회장은 ‘지역 제조·서비스업의 지자체 공모사업 참여 확대를 위한 인센티브 적용’ 및 ‘지역 제조·서비스업 물품 우선 구매 조례 제정’ 등을 건의하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자체의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대전시 김영빈 경제과학국장은 “논의된 협력 방안 및 건의사항을 신속히 검토해 시정에 적극 반영토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 대전상의를 비롯한 기업인들과의 경제 협력체계를 구축해 현재의 경제위기를 극복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 대전시에서는 한선희 전략사업추진실장과 김영빈 경제과학국장, 박영민 기업투자유치과장, 오세광 일자리경제과장 등이 참석했으며, 대전상의에서는 정태희 회장과 유재욱 오성철강㈜ 대표이사, 홍성호 신광철강㈜ 대표이사, 황인규 씨엔씨티에너지㈜ 회장, 이관근 파인건설㈜ 대표이사, 이승찬 계룡건설산업㈜ 대표이사, 정상희 삼주외식산업㈜ 대표이사, 최재인 ㈜신화엔지니어링 종합건축사사무소 대표이사 등 회장단이 함께했다.

광역시 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