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2026년까지 기업가치 500억 이상 임팩트 유니콘기업 100개 육성
김동연 지사 ‘사회적경제 쇼케이스’에서 비전 선포
김용직 | 기사입력 2023-10-12 09:50:01

1011일 경기도청 옛 청사에서 사회적경제 쇼케이스개최

- 패션쇼를 연상시키는 런웨이(Runway)’ 형식으로 사회적경제 상품을 소개

- 임팩트 유니콘 100, 공공·민간 우선구매 시장 1조 원 조성 등 도정 목표 제시

동연 사회적경제는 지속가능한 세상을 만드는 새로운 성장동력. 경기도의 사회적경제가 활성화되고 혁신생태계가 활발하게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 다할 것

사진 김동연 경기도지사 경기도청
[경기타임뉴스] 김용직기자 = 경기도가 연간 매출 100억 원 이상 또는 기업가치 500억 원 이상인 사회적경제기업을 말하는 임팩트 유니콘2026년까지 100개 육성하고, 이를 위한 경기임팩트펀드1천억 원 이상 조성한다.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11일 경기도청 옛 청사에서 경기도 사회적경제 쇼케이스 열고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경기도 사회적경제 실현 비전을 선포했다.

김동연 지사는 사회적경제는 이념이나 정치적 문제가 아니라 경제이고 우리 삶의 현장이라며 공공과 시장에서 채우지 못하는 부분을 보완하고 더불어 살 수 있는 세상, 지속 가능한 세상을 만드는 미래의 먹거리, 새로운 성장동력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사회적경제 핵심은 한마디로 사람중심 가치’”라며 경기도민 그 누구도 희망으로부터, 기회로부터 소외돼서는 안 된다. 오늘 발표한 사적경제 4대 비전을 통해 경기도의 사회적경제가 활성화되고 혁신생태계가 활발하게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동연 지사는 이날 2026년까지 추진할 사회적경제의 4가지 미래 비전으로 임팩트 유니콘기업 100개 육성 성공한 사회적경제 기업 모델의 프랜차이즈화 공공·민간기업과 함께 우선구매 1조 원 시장조성 사회적경제 조직 12천 개로 확대 등을 제시했다.

임팩트 유니콘기업은 매출액 100억 원 이상 또는 기업가치 500억 원 이상인 사회적경제 기업에 대해 경기도가 붙인 이름이다.

도는 2026년까지 1천억 원 규모의 임팩트펀드를 조성해 민간의 연구개발(R&D) 투자, 대기업-공공기관 협업을 통한 시장 확대 등을 추진해 사회적경제기업 임팩트 유니콘 100개를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성공한 사회적경제 기업의 비즈니스모델 10개를 100개 가맹점으로 프랜차이즈화해 더 큰 성장을 지원하는 한편, 임팩트 프랜차이즈가 시군 현장의 롤모델이 되고 구체적인 지역공헌을 실시하게 해 시군 현장이 함께 혁신하는 계기로 삼을 방침이다.

우선구매시장 1조 원 조성은 기존 공공구매 기업과 경기도 지자체 간 거래(B2G) 시장을 4,200억 원(2022년 말 기준 경기도 지자체 공공구매 실적)에서 6천억 원으로 늘리고, 민간기업 등과 협력해 장애인·취약계층 등이 생산한 제품을 직접 구매하고 판로를 지원하는 기업 간 거래(B2B) 시장 규모4천억 원 정도 조성할 예정이다.

이밖에 현재 6천 개 정도인 경기도의 사회적경제조직을 12천 개까지 늘릴 계획이다.

세상을 더 이롭게-경제 패러다임을 바꿀 큰 걸음슬로건으로 열린 이번 쇼케이스는 사회적경제기업 대표들이 직접 패션모델처럼 런웨이(Runway)걸으며 상품과 서비스를 보여주며 기업을 소개하고, 김동연 지사가 직접 무대에 올라 경기도가 추구하는 사회적경제의 미래 비전을 발표하는 이색 발표 방식으로 진행됐다.

앞이 안보이는 CEO’귀가 안 들리는 직원들과 함께 만든 구두를 신고 고요 속에서 무대 위를 걷고(구두만드는풍경 사회적협동조합), 40년간 떡 산업을 일구고 그 수익을 지역사회에 나누는 요리사 어벤져스’(웬떡마을 영농조합법인), ‘엄마나라의 언어교육 콘텐츠를 개발하고 나누는 베트남 대표 엄마들(크레몽), 그리고 지적 장애인 재활치료를 위해 개발한 인공지능 기술을 고령층 인지 재활치료에도 확장하는 기업(주식회사 마인드허브) 18개 기업의 대표와 직원들의 다채로운 이야기가 무대에서 펼쳐졌다. 특히 런웨이 음악은 국내 최초 발달장애인 전문 연주단체인 드림위드앙상블 무대 옆에서 직접 연주해 의미를 더했다.

이어 돌봄 분야 대표적인 사회적경제 조직인 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이야기를 안산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 김영림 이사장이 전했고, ‘토도웍스심재신 대표는 기존 수동 휠체어에 모터를 달아 바깥길 상황에 따라 전동으로도 수동으로도 간편하게 이용하는 솔루션을 개발한 스토리와 휠체어 이용 아동의 이동성 향상 프로젝트의 글로벌 확대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행사에는 사회적경제 유관 단체, 기업대표자, 중간 지원조직, 학계 연구자 등 다양한 관계자들이 참석해 경기도의 정책 방향에 관심과 지지를 보냈다.

본행사 이후에는 경기도 사회적경제위원회 주관으로 비전포럼이 열렸다. 복잡한 구조의 사회문제를 다양한 영역의 주체가 공동의 목적으로 협력해 성과를 창출하는 콜렉티브임팩트전략의 필요성이 제기됐다. 또 올해 경기도사회적경제원에서 대기업-공공기관-사회적경제조직 공동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한국도자재단이 참여한 재활용놀이터SK텔레콤과 함께하는 ‘AI 효캠퍼스 프로젝트가 소개됐다. 이어 사회적경제에 임팩트 투자의 중요성한상엽 소풍벤처스 대표가 발제하고 임팩트 투자를 위해 무엇을 준비해야 하는지에 대해 패널 토론이 진행됐다.

한편 경기도는 김동연 경기도지사 취임 첫해인 지난해 12월 말 조직개편을 통해 사회적경제국을 신설하고, 전담 공공기관으로 경기도사회적경제원을 출범하는 등 사회적경제 활성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