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항 통해 2014 년중국 크루즈 관광객 5만 1천명 방문
- 관광객 수송 차량 임대, 가이드 숙박 등 8억여원 지역경제에 도움 -
김정욱 | 기사입력 2014-08-01 13:59:45

[광양타임뉴스] 광양시에 따르면 올 한해 광양항을 통해 14만톤급 대형 크루주선인 보이저호와 마리나호가 총 12항차 입항해 5만 1천여명의 중국인 관광객이 하루 일정으로 전남 동부지역의 관광명소를 둘러 봤다고 밝혔다.

지난달 23일 올해 12항차 마지막으로 중국인 관광객 4,485명을 태우고 중국 텐진항을 출항한 로얄캐리비안 보이저호가 광양항에 입항한 바 있다.

그동안 시는 대형 크루즈선이 광양항에 입항하는데 필요한 모든 행정적인 지원과 환영·환송행사 등을 통해 중국인 관광객들이 광양시와 우리나라 이미지를 제고할 수 있도록 노력하였으며, 민·관합동 회의 등을 통해 크루즈관광 효과를 지역 실물경제에 도움에 될 수 있도록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했다.

이에 시는 크루즈 국내 관광을 맡은 지역 대리점 선사와 여행사 등에 광양지역 관광차량을 임차해 줄 것과 운전기사, 가이드들도 광양지역에서 숙박하고, 광양읍 서천변 불고기타운에서 광양숯불고기를 먹을 수 있도록 요청했다.

그 결과 2014년 중국 크루즈선이 광양항에 입항하므로써 지역 관광버스 임차, 가이드 숙박업소 이용, 특산품 판매 등을 통해 약 8억 6천여만원의 지역경제 유발 효과를 가져왔다고 시는 분석했다.

특히, 관광객과 승무원을 대상으로 시내 대형쇼핑센터 및 먹거리타운 활성화를 위한 셔틀버스를 운행했으며, 영어 및 중국어 통역 자원봉사자를 배치하여 관광객과 승무원의 편의를 최대한 제공했다.

앞으로 광양시는 2015년 4월경에 여수에 크루즈 전용 부두가 개설될 예정인데, 관계 여행사, 전라남도 등에 매화마을, 광양제철소, 구봉산 전망대, 망덕포구, 광양숯불고기 및 중마동 먹거리타운 등 광양시 관광명소를 크루즈 관광 코스에 포함시켜 줄 것을 요구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2013년부터 광양항을 통해 크루즈선이 우리지역에 입항하고 있으며, 2013년에는 5항차 2만 1천여명이 방문한 바 있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