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칸영화제 초청 영화 「끝까지 간다」 상영
8월 7일~10일, 문예회관 대공연장에서
김정욱 | 기사입력 2014-08-04 17:06:11

[광양타임뉴스] 제67회 칸 영화제 감독주간 세션에 초청되어 화제가 된 바 있는 ‘끝까지 간다’가 8월 7일부터 10일까지 나흘 동안 오후 3시와 저녁 7시 30분 하루 두 차례 광양문화예술회관 대공연장에서 상영된다.

광양시가 이달의 기획 영화로 선정한 ‘끝까지 간다’는 어머니 장례식 날 급한 연락을 받고 경찰서로 향하던 형사 고건수(이선균)가 자신의 실수로 죽은 사람을 어머니의 관 속에 숨기면서 시작되는 예측 불허의 사건을 다룬 영화다.

김성훈 감독과 이선균, 조진웅, 정만석, 신동미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호흡을 맞춘 영화는 반전을 거듭하는 사건 전개와 등장 인물 간의 팽팽한 심리전, 배우들의 밀도 있는 연기력이 서로 조화롭게 버무려졌다는 평을 받고 있다.

이번 영화는 15세 이상 관람이 가능하고 관람료는 1천원으로 단체와 장애인, 그리고 자전거 활성화 정책에 따라 자전거 이용자는 500원으로 할인해 주고 있으며, 공연장에는 김밥이나 과자, 사탕, 음료수 등 음식물을 가지고 입장할 수 없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광역시 경기도강원도충청북도충청남도경상북도전라북도전라남도
서울타임뉴스인천타임뉴스대전타임뉴스대구타임뉴스광주타임뉴스울산타임뉴스부산타임뉴스제주타임뉴스세종타임뉴스태안타임뉴스안동타임뉴스의성타임뉴스군위타임뉴스영양타임뉴스울진타임뉴스문경타임뉴스상주타임뉴스예천타임뉴스영주타임뉴스청송타임뉴스영덕타임뉴스구미타임뉴스김천타임뉴스칠곡타임뉴스봉화타임뉴스여수타임뉴스광양타임뉴스순천타임뉴스